2024.05.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국민 10명 중 9명은 정부가 공공병원 지원 필요성 공감

보건의료노조, 코로나19 전담병원 지원 대국민 여론조사 결과 발표

국민의 대다수가 코로나19 종식 이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공병원에 대한 정부의 지원이 필요하며, 공공병원이 정상화될 때까지 정부가 계속 지원해야 한다고 응답한 여론조사 결과가 공개됐다.

보건의료노조가 12월 12일 여론조사기관인 서던포스트에 의뢰해 ‘코로나19 전담병원 지원에 대한 국민여론’을 조사한 결과를 지난 13일에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는 전화면접조사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전국 18세 이상 성인 남녀 1016명이 참가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먼저 국민들은 코로나19 팬데믹 동안 공공병원이 수행한 역할에 대해 93.6%(큰 역할 했다 68.1% + 어느 정도 역할했다 25.5%)가 긍정적으로 응답했으며, 향후 발생할 수 있는 팬데믹 상황에서 공공병원의 역할에 대해서는 91.2%(매우 클 것이다 61.0% + 어느 정도 클 것이다 30.2%)가 클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국민들은 코로나19 종식 이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공병원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특히 코로나19 종식 이후 새로운 환자를 받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공병원에 대한 정부의 지원 필요성에 대한 질문에 찬성한다는 의견이 92.6%(매우 찬성한다 49.0% + 찬성하는 편이다 43.5%)로 압도적으로 높았다.

공공병원 회복기 예산에 대해서는 공공병원의 예산을 늘려야 한다는 응답이 50.6%로 절반을 넘었고, 국가의 재정상황이 나아질 경우 지원 예산을 늘려야 한다는 응답도 43.9%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서 정부는 코로나19 전담병원이 완전히 정상화되기까지는 4.3년이 필요하다는 전문가의 전망과는 달리 코로나19 전담병원의 회복기 지원을 6개월 만에 종료한 것에 대해 국민의 인식과 차이가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구체적으로 국민들은 적정한 공공병원 지원 기간에 대해 질문한 결과 77.1%의 국민이 ‘공공병원이 정상화 될 때까지 정부가 계속 지원해야 한다’고 응답했다.

보건의료노조는 이러한 여론조사 결과를 토대로 “코로나19 최전선에서 국민의 생명을 지켰던 공공병원을 토사구팽할 것이 아니라 정상화될 때까지 정부가 예산을 지원해야 한다는 것이 대다수 국민의 여론임이 확인됐다”면서 “이제 이런 국민의 여론에 대해 기재부 장관과 여야 대표는 예산 심의과정에서 적극 응답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