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1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최신연구진전

C형간염 선별검사·치료, 간 관련 질환 사망과 비용 대폭 낮춰

C형간염 국가건강검진 도입 근거 마련돼

국내 C형간염 선별검사 및 치료가 비용 효과적이고 사망 위험을 줄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청이 C형간염 항바이러스 치료의 장기적 효과와 선별검사 도입의 비용-효과성에 대한 연구결과를 2일 발표했다.

질병관리청 국립보건연구원 국립감염병연구소와 분당서울대병원에서 공동 수행 중인 다기관 ‘한국 C형간염 코호트 연구(2015~현재)’ 자료와 ‘국민건강보험공단 청구자료’를 활용한 연구 결과, 다기관 전향적 코호트 연구를 통해 C형 간염군에서 항바이러스제 치료시 간암 및 간경변증 발생이 유의하게 감소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구체적으로 C형 간염군에서 항바이러스제 치료 시 약 95.3%의 완치율을 보였으며, 미치료군 대비 간암의 사망 위험은 59% 감소했고, 간 관련 사망 위험도 74% 낮은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우리나라 국가 검진 항목에 C형간염 항체검사를 40-65세 인구를 대상으로 1회 선별검사를 실시할 경우, 선별검사를 실시하지 않았을 때 보다 약 355만원을 절감하는 등 비용적인 측면에서도 효과적인 것으로 밝혀졌다.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소화기내과 정숙향·최광현 교수팀은 “C형간염은 무증상인 경우가 많아 조기발견과 적극적인 치료를 통해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질병관리청 지영미 청장은 “C형간염 퇴치목표 달성을 위해 제1차 바이러스 간염 관리 기본계획(2023-2027)” 이행 및 관련 연구결과를 반영해 국가건강검진 도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