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월)

  • 구름많음동두천 22.5℃
  • 구름많음강릉 24.2℃
  • 연무서울 23.2℃
  • 맑음대전 24.4℃
  • 맑음대구 26.9℃
  • 맑음울산 23.6℃
  • 구름많음광주 24.0℃
  • 맑음부산 24.3℃
  • 구름조금고창 23.9℃
  • 구름많음제주 25.3℃
  • 구름많음강화 21.8℃
  • 맑음보은 22.1℃
  • 맑음금산 24.2℃
  • 맑음강진군 25.5℃
  • 맑음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3℃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전남대병원 소화기센터, 캡슐내시경 도입


전남대병원 소화기센터(소장 유종선 교수)가 최근 캡슐내시경(사진)을 도입했다.

이번에 도입된 캡슐내시경은 약 11× 26㎜의 큰 알약 크기 정도의 캡슐을 삼킴으로써 과거에 검사하지 못했던 소장을 직접 육안으로 관찰이 가능하고 일반 내시경 검사의 두려움 없이 약 8시간 정도 일상적인 생활을 하면서 편안한 상태로 소장 질환을 검사할 수 있게 됐다.

캡슐내시경은 1회용으로 수거할 필요가 없이 대변으로 자연 배출되며, 생리적인 장의 움직임에 따라 아래로 이동하면서 1초에 2장의 사진을 촬영하여 약 8시간 동안 약 5만장의 사진을 전파송신기로 환자의 허리에 부착된 휴대용 기록장치에 저장된다.

검사 방법은 검사 전 12시간 동안 금식을 하고 대개 오전 8시에 캡슐내시경을 삼킴으로써 검사가 시작되고 휴대용 소형 기록장치를 허리에 부착해 일상적인 생활을 하고 오후 4시경에 다시 내원해 기록장치를 반납하면 컴퓨터를 이용하여 영상을 분석하게 된다.

유종선 교수는 “캡슐내시경은 아직 보험이 되지 않고 최신 기술장비로 1회 사용에 그쳐 검사 비용이 약 120만원 내외로 고비용인 단점이 있으나, 고통이 없으면서 생리적으로 검사가 가능하고 검사기간 중 일상생활이 가능하다는 장점 때문에 우리나라에서도 널리 사용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