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4 (일)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최신연구진전

림프관정맥문합술, 심부전 위험 20~30% 높인다

류정엽 교수 “림프부종 환자에게 림프관정맥문합술 시행 전 심부전 위험성 알려야”

림프부종 환자에게 최근 많이 시행되고 있는 림프관정맥문합술(lymphaticovenous anastomosis, LVA)이 심부전(heart failure)의 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북대학교병원은 성형외과 류정엽 교수가 국민건강보험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2007년부터 2021년에 진단받은 림프부종 환자들과 일반 인구를 성별·연령별 비교해 총 9만9400명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고 27일 밝혔다.

연구 결과에 따르면 심부전을 일으킬 수 있는 다른 위험인자들을 보정하고도 림프관정맥문합술을 받은 림프부종 환자는 림프관정맥문합술을 받지 않은 림프부종 환자보다 30% 심부전 위험이 높았고, 일반 인구보다 20% 심부전 위험이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층화추출법 분석을 통해 50세 미만의 젊은 환자, 남성, 정상-비만 BMI 환자에게서 심부전의 위험도가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류 교수의 설명에 따르면 우리 신체에서 림프액은 간질액으로 분류되고, 림프부종이 없는 정상인은 간질액과 혈액 사이의 흐름이 막혀 있지 않기 때문에 정상인의 심장은 간질액을 포함한 혈액의 양에 적응돼 있다. 

림프부종이 발생하면 간질액과 혈액 사이의 흐름이 차단되기 때문에 림프부종 환자의 심장은 간질액의 양이 아무리 많더라도 혈액의 양에만 적응하게 되는데, 림프부종 환자가 림프관정맥문합술을 받게 되면 이미 축적돼 있던 간질액과 앞으로 발생할 간질액이 갑자기 혈액으로 유입되기 때문에 이미 한정된 혈액의 양에만 적응돼 있던 심장에 과부하가 걸리는 상황이 발생하여 심부전이 발생하게 된다.

또한, 림프관정맥문합술을 받은 림프부종 환자는 림프부종이 없는 일반 인구에 비해서 생존율이 감소했으며, 림프관정맥문합술을 받지 않은 림프부종 환자와 비교해서는 생존율의 통계적 유의성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 류 교수는 우리나라 의료 이용의 특성을 고려하면 림프관정맥문합술을 받은 병원과 심부전의 치료를 받은 병원이 다른 경우가 많고 환자가 심부전을 진단받았다고 하더라도 림프관정맥문합술을 시행한 의사에게 그 사실을 이야기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고 지적했다.

그렇기 때문에 림프관정맥문합술을 시행한 의사 입장에서는 환자가 심부전을 진단받은 사실을 경험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아서 이러한 유형의 관찰연구는 우리나라에서 행해지는 모든 급여의료행위가 기록되는 국민건강보험공단 빅데이터를 활용한 연구에서만 규명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끝으로 류정엽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 림프부종 환자에게 림프관정맥문합술을 시행하기 전에 필히 심부전의 위험성을 알려야 할 필요가 있고, 특히 50세 미만의 젊은 환자와 남성, 정상-비만 BMI 환자, 다른 질환으로 인한 심부전의 고위험군인 환자에게 무분별한 림프관정맥문합술을 시행하는 것은 지양할 필요가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 외과 저널 (International Journal of Surgery, IF 15.3) 2024년 2월호에 게재됐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