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4.5℃
  • 흐림강릉 13.4℃
  • 구름많음서울 5.3℃
  • 흐림대전 7.1℃
  • 흐림대구 12.3℃
  • 흐림울산 13.7℃
  • 흐림광주 8.9℃
  • 흐림부산 14.2℃
  • 흐림고창 7.5℃
  • 제주 11.8℃
  • 구름많음강화 3.1℃
  • 흐림보은 7.0℃
  • 흐림금산 7.8℃
  • 흐림강진군 9.1℃
  • 흐림경주시 12.9℃
  • 흐림거제 14.8℃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연세의료원, 바이오뱅크 기반 정밀의료 플랫폼 개발 착수

데이터·유전자 분석, 인공지능 분야 등 전문기관 6곳 동참


연세의료원(의료원장 윤동섭)이 바이오뱅크를 기반으로 한 정밀의료 플랫폼 개발에 착수한다.

이번 개발에는 데이터 분석, 유전자 분석, 인공지능, 지능형 종합검진 전문기관 등 6개 전문기관이 함께 참여한다. 연세의료원은 전문기관들과의 협력을 통해 질병 예방과 치료 기술을 개발하고, 실용화하기 위한 정밀의료 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이다.

연세의료원이 보유하고 있는 ‘바이오뱅크’는 2004년부터 2013년까지 전국 18개 종합건강검진센터에서 연구목적으로 기부한 약 16만 명의 건강검진 자료와 바이오 샘플로 구성된 전향적 코호트 연구데이터이다.

연구팀은 연구대상자의 질환 발생과 의료이용을 추적해 예방과 치료에 필요한 대단위 정밀의료 연구를 계속 수행해 오고 있다.

이번 플랫폼 개발에 참여하는 전문기관은 총 6곳이다. ▲건강지표 개발과 데이터 분석기관인 ‘메디에이지’(대표 김강형) ▲의료빅데이터 기반 헬스케어 서비스 전문기관인 ‘바스젠바이오’(대표 김호) ▲액체 생검과 GSA 칩 유전자 분석기관인 ‘EDGC’(대표 신상철)가 참여한다.

또 ▲한국인 칩 유전자 분석기관인 ‘DNAlink’(대표 이종은) ▲딥러닝 기반의 인공지능기술 전문기관 ‘MOA 데이터’(대표 한상진) ▲종합검진 기관 ‘한국의학연구소’(KMI)(대표 김순이) 등이다.

연세의료원 바이오뱅크를 이끄는 연세대 보건대학원 지선하 교수는 “연세의료원과 각 분야 전문기관들이 함께 정밀의료 플랫폼을 구축함으로써, 맞춤 진단과 치료를 위한 의료 솔루션 개발뿐만 아니라 헬스케어, 제약, 디지털 임상시험, 바이오, 보험, 식품, 화장품 등의 분야에서 맞춤 서비스와 관리까지 널리 활용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26일 연세의료원 종합관 6층 교수회의실에서는 ‘연세의료원 바이오뱅크 기반 정밀의료 플랫폼 공동개발 착수식’이 열렸다.

행사에서 윤동섭 연세대 의료원장이 인사말을, 원종욱 연세대 보건대학원장이 격려사를, 김일순·박창일 전 연세대 의료원장이 축사로 이번 착수를 축하했다.

지선하 교수는 바이오뱅크 플랫폼 공동개발 경과를 전했고, 참석자들은 바이오뱅크를 소개하는 영상을 함께 시청했다.

또한, 2006년부터 지금까지 바이오뱅크 구축을 위해 10만명 이상의 연구참여자를 모은 (재)한국의학연구소에 공로패가 수여됐다. 플랫폼 공동개발에 참여한 전문기관에는 감사패가 증정됐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