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2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사노피, 당뇨병 자기관리 앱 ‘당당케어’ 효과 입증

대한당뇨병학회 춘계학술대회서 예비연구 성과 발표



사노피의 한국법인 (이하 사노피)이 ‘제36차 대한당뇨병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당뇨병 환자의 신체와 정신 건강을 통합 케어하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이하 앱)인 ‘당당케어’의 적용 가능성에 대한 예비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올해로 36회를 맞은 대한당뇨병학회 춘계학술대회는 4000여명의 회원들이 함께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학술대회이다.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5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3일 간 진행된 이번 학술대회에서 참가자들은 당뇨병 관리와 교육, 최신 연구 결과 및 New Technology Medical Skill등에 대한 다양한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였다.

사노피는 이번 학술대회 포스터 발표 세션에서 ‘우울 증반을 동반한 2형당뇨병 환자를 위한 행동활성화 프로그램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당당케어’ 효과 검증 예비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발표자인 WiseMi 심리상담연구소 김현미 심리학 박사는 ‘당당케어’ 앱을 사용한 실험군의 경우 ▲우울, ▲지각된 스트레스, ▲당뇨병 관련 지각된 사회적 지지 및 ▲당뇨병 자기관리 행동 등에서 통계적으로 유의미한 중재 효과가 나타났다고 밝혔다.

또 스페셜 세션에서는 예비 연구에 함께 참여한 고려대학교안암병원 내분비내과 배재현 교수가 ‘당뇨병 환자들의 정신 건강 관리의 중요성과 디지털 솔루션’을 주제로 ‘당당케어’ 프로젝트의 성과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배 교수는 ‘당당케어’ 앱의 개발 배경 및 주요 프로그램과 함께 본 연구의 주요 시사점 등을 전달하며, 디지털헬스케어를 통한 당뇨병 자기관리 방법을 설명했다.

사노피와 대한당뇨병학회가 함께 개발한 ‘당당케어’ 앱은 당뇨병 자기관리와 심리 케어를 돕기 위해 개발된 앱이다. 우울증 개선에 효과적인 ‘행동활성화 이론’을 접목한 콘텐츠로 일상 속 심리 케어를 통해 당뇨병 관리에 도움을 주는 점이 특징이다. 사용자는는 12주간 앱을 사용하면서 활동과 감정 간의 관계를 점차 인지하게 되고, 자연스럽게 일상에서 긍정적인 활동을 강화해 나가며 궁극적으로 건강한 당뇨병 관리 습관을 구축하게 된다.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대표이사를 맡고 있는 배경은 대표는 “국내 최초로 당뇨병 환자의 정신건강 및 신체건강을 통합적으로 개선하기 위해 개발된 ‘당당케어‘ 앱의 예비연구 결과를 대한당뇨병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발표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치료의 연장선상에서 당당케어 앱이 당뇨병 환자들에게 일상 속 질환관리에 도움이 되고 삶의 질 개선에 기여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대한당뇨병학회 원규장 이사장은 “코로나19이후 의료계 내 대대적인 디지털 전환이 이루어지고 있는 현시점에서 모바일 앱을 활용해 당뇨병 관리의 가능성을 입증해냈다는 것은 분명히 괄목할만한 성과”라며 “대한당뇨병학회, 사노피, 임상심리전문가팀, 및 서초구와 은평구 보건소 등이 민관학 협력(public private academic partnership; PPAP)을 통해 결과를 일궈낸 모범적인 사례인 만큼, 본 예비 연구가 당당케어 앱이 전국적으로 확장되는 데 디딤돌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사노피는 대한당뇨병학회 및 서초구·은평구와 당당케어 보급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고, 당당케어 앱에 대한 효과 검증 예비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 결과는 올해 중 성과 공유회를 통해 발표하고, 이후 본격적으로 당당케어 앱 전국 보급에 나설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