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금)

  • 흐림동두천 -0.9℃
  • 구름많음강릉 4.0℃
  • 흐림서울 2.3℃
  • 구름조금대전 -1.4℃
  • 맑음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5.5℃
  • 흐림광주 3.8℃
  • 구름많음부산 6.5℃
  • 흐림고창 1.1℃
  • 구름많음제주 8.3℃
  • 흐림강화 0.5℃
  • 구름조금보은 -4.4℃
  • 구름조금금산 -3.3℃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3.2℃
  • 구름많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아주대병원 권역별호스피스센터·완화의료센터, 2022 호스피스의 날 기념 심포지엄 개최

호스피스·완화의료에 관심있는 일반인 대상으로 북 콘서트, 동화구연, 기념 음악회 등 진행

아주대병원 권역별호스피스센터·완화의료센터가 10월 12일 아주대학교 체육관에서 2022년 호스피스의 날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호스피스·완화의료에 관심있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 인사말 및 참여기관 소개 ▲ 호스피스 사례 발표(아주대학교병원, 샘물호스피스병원, 메트로병원) ▲ 작가 초청 북 콘서트(김여환 작가, 천 번의 죽음이 내게 알려준 것들) ▲ 호스피스 동화구연(휴대폰이 울리면) ▲ 기념 음악회(안양샘병원 호스피스팀, 아주대학교 동아리 ‘SOUL’) 등으로 진행됐다.

호스피스의 날(10월 둘째 주 토요일)은 세계 호스피스 완화의료 동맹(Worldwide Palliative Care Alliance)이 호스피스·완화의료에 대한 인식과 사회적 관심을 촉구하기 위해 지정한 날로, 전 세계 70여 개국 정부와 단체가 매년 이날을 전후로 호스피스·완화의료 주간을 정해 관련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현우 권역별호스피스센터장은 “경기남부 호스피스전문기관이 함께한 연합행사를 통해 호스피스 질 향상을 위한 사례 공유와 보다 확대된 홍보의 장을 마련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며, 앞으로도 의료인뿐 아니라 일반인을 대상으로 좀 더 적극적이고 다양한 홍보와 교육의 장을 마련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주대병원은 지난 2019년 1월 31일 보건복지부로부터 ‘권역별호스피스센터’로 지정돼 입원형·가정형·자문형 등 유형별 호스피스를 운영 중이며, 경기남부권역 호스피스·완화의료 사업 운영 지원 및 전문 인력 양성 등 호스피스·완화의료 질 향상에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