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3 (화)

  • 맑음동두천 0.2℃
  • 맑음강릉 5.0℃
  • 구름많음서울 0.0℃
  • 흐림대전 2.4℃
  • 맑음대구 5.1℃
  • 맑음울산 5.9℃
  • 흐림광주 3.2℃
  • 맑음부산 7.3℃
  • 흐림고창 3.3℃
  • 흐림제주 10.3℃
  • 구름조금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3℃
  • 구름많음금산 2.8℃
  • 구름많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5.5℃
  • 구름조금거제 7.6℃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보건소 감염병 대응인력 업무가중…인력 확충

내년 보건소 정규인력 757명 추가 배정
중증환자 전담간호사 양성 계속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른 보건소 업무가중에 대응하고 안정적인 감염병 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정부가 정규·한시 인력 확충을 추진한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23일 관계부처 합동으로 보건소 감염병 대응인력 확충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우선, 현장 증원이 시급한 정규인력 확보를 추진한다.

작년에 보건소 감염병 대응 정규인력 816명을 확보했으며, 올해 지자체 정원 반영과 정규 채용 절차를 거쳐 증원됐다.

내년에도 진단검사, 역학조사, 재택치료 등의 신규 업무를 고려해 보건소 정규인력 757명을 추가 배정할 계획이다. 다만, 시급성을 고려 536명은 이미 배정 완료했으며, 221명은 지역 방역상황 등을 고려 추가로 배정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보건소 정규인력은 작년에 배정된 816명에 더해 총 1573명이 늘어나게 된다.

정규인력의 업무지원과 정규인력 추가 채용 전 업무공백 방지를 위한 한시인력도 추가 확충한다.

특히 기존 지원 중인 한시인력에 재택치료 등 신규 업무 부담을 고려해 500여명을 추가 지원해 총 2300여명의 인력을 지원할 예정이다. 

정부는 이러한 확충인원이 신속히 보건소 감염병 대응현장에 투입될 수 있도록 지자체별 인력 채용 계획 수립, 정규인력 배치를 위한 조례 개정 등 지자체에 협조를 당부했다.

이와는 별도로 보건복지부는 감염병 대응인력 확충을 위해 중증환자 전담 간호사 양성사업을 추가로 추진한다.

중환자실 실무교육 및 현장실습 등을 통해 작년 620명을 양성했고, 200명을 내년 4월까지 추가로 양성할 예정이다.

한편, 코로나19 치료 병상 등 의료대응체계 상황은 갈수록 악화하고 있다.

23일 0시 기준 위중증 환자는 549명이고, 어제 신규 사망자는 30명이다.

22일 기준 중환자 전담치료병상은 총 1134병상을 확보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전국 69.0%로 348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수도권 116병상이 남아 있다.

준-중환자병상은 총 503병상을 확보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전국 67.8%로 162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수도권은 61병상이 남아 있다.

감염병전담병원은 총 1만 291병상을 확보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전국 66.5%로 3451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수도권은 1076병상이 남아 있다. 

생활치료센터는 총 87개소 1만 7265병상을 확보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전국 59.2%로 7042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수도권은 1만 1494병상을 확보하고 있으며, 가동률은 69.8%로 3470병상의 이용이 가능하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