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08 (수)

  • 구름조금동두천 22.2℃
  • 맑음강릉 21.6℃
  • 구름조금서울 22.5℃
  • 흐림대전 21.9℃
  • 구름많음대구 24.3℃
  • 구름많음울산 23.4℃
  • 구름조금광주 23.5℃
  • 구름많음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3.8℃
  • 흐림제주 25.6℃
  • 구름조금강화 23.4℃
  • 흐림보은 20.3℃
  • 흐림금산 21.8℃
  • 흐림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4.8℃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상반기 실적으로 본 주목해 볼 만한 복합신약은?

대웅 ‘크레젯’·한미 ‘로수젯’ 등 성장률 강세 보여

국내 제약회사에서 개발한 복합신약 10개 제품이 올해 상반기 2090억원의 실적을 달성했다.

 

복합신약 대부분이 고혈압·이상지질혈증 치료제였으며, 10개 제품 중 7개는 작년 상반기 대비 실적이 올랐으나 한미약품의 아모잘탄’, 종근당의 텔미누보’, ‘에이치케이이노엔의 엑스원3개 제품은 실적이 하락했다.

 

복합신약을 판매하는 제약사 중 한미약품과 에이치케이이노엔의 복합신약이 각각 3, 2개 제품으로 제품 수가 많았다. 특히 한미약품 소속 3개 제품의 총 매출액은 1050억원으로 전체 복합신약 매출 중에서도 과반 이상을 차지했다.



가장 원외처방액이 높은 한미약품의 로수젯은 에제티미브와 로수바스타틴의 복합제다. 작년 상반기 469억원에서 534억원으로 13.8% 상승했다.

 

한미의 암로디핀과 로사르탄 복합제 아모잘탄도 주목받는 제품 중 하나지만 407억원에서 384억원으로 5.8% 감소했다.

 

2제 복합제인 아모잘탄수요가 3제 복합제인 아모잘탄 플러스’, 지난 2월 출시된 4제 복합제 아모잘탄 엑스큐등으로 옮겨간 것이 아모잘탄 매출 하락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유한양행의 에제미티브와 로수바스타틴 복합제인 로수바미브264억원에서 265억원으로 증가폭이 0.3%로 매우 낮다.

 

제미글립틴 성분의 당뇨약 제미글로에 메트포르민을 결합한 LG화학의 제미메트는 복합신약 중 유일한 당뇨약이다. 작년 상반기 226억원에서 올해 상반기 241억원으로 6.4% 성장했다.

 

종근당의 혈압약인 텔미누보S-암로디핀과 텔미사르탄의 복합제다. 작년 상반기 229억원에서 217억원으로 5.1% 감소했다.

 

종근당도 한미약품과 마찬가지로 지난 3, 로수바스타틴과 에제티미브가 더해진 4제 복합제 텔미누보젯상표권을 출원했다. 텔미누보젯이 본격적으로 시장에 진출하게 되면 텔미누보의 원외처방액은 추후 더 감소될 위기에 놓였다.

 

보령제약 혈압약인 듀카브는 암로디핀과 피마사르탄 복합제로, 기존 제품인 카나브에 암로디핀을 결합했다. 듀카브의 원외처방액은 지난 상반기 169억원에서 8.6% 성장한 183억원을 달성했다.

 

에이치케이이노엔의 로바젯은 에제티미브와 로수바스타틴 복합제다. 119억원과 132억원으로 10.9% 증가했다.

 

한미약품의 복합제인 아모잘탄 플러스는 아모잘탄에 클로르탈리돈이 추가된 3제 복합제로 한미가 내놓은 아모잘탄 시리즈 4종 중에서 가장 수요가 많은 제품이기도 하다. 이를 증명하듯 상반기 원외처방은 작년 120억원에서 올해 131억원으로 9.5% 성장했다.

 

대웅제약의 크레젯은 에제티미브, 로수바스타틴 복합제다. 전년 동기 90억원에서 올해 상반기 105억원으로 16.8% 성장하며 가장 많이 성장했다.

 

에이치케이이노엔의 엑스원은 암로디핀과 발사르탄 복합제로, 복합신약 중에서 매출이 가장 많이 감소했다. 작년 상반기 94억원을 달성했으나 올해 상반기에는 83억원으로 11.2% 줄었다.

 

최근 에이치케이이노엔은 지난 7월 엑스원의 성분에 스타틴 성분이 결합된 엑스원에이정을 허가받은 만큼, 엑스원에이정의 등장이 엑스원의 원외처방에 어떤 영향을 줄지 주목된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