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6 (월)

  • 맑음동두천 -2.8℃
  • 흐림강릉 4.9℃
  • 맑음서울 0.5℃
  • 맑음대전 -2.2℃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1.1℃
  • 맑음광주 0.3℃
  • 맑음부산 4.1℃
  • 맑음고창 -3.4℃
  • 구름많음제주 5.0℃
  • 맑음강화 -3.1℃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3.3℃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0.5℃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식약처, 의사 본인 과다 처방 등 마약류 부적정 취급 집중 점검

경찰청-심평원과 의료용 마약류 기획합동점검 실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를 토대로 의사 본인에게 과다한 처방을 한 것으로 의심되는 의료기관 등 35개소에 대해 11월 14일부터 23일까지 경찰청·심평원과 합동으로 기획점검을 실시한다.

주요 점검 내용은 ▲의료용 마약류에 대해 의사가 본인 또는 환자에게 과다하게 처방하는 등 업무 목적 외 마약류 취급 ▲마약류 보관 등 적정 관리 여부다.

점검 결과 의료기관 등의 의료용 마약류 부적정 취급·관리 등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사항이 확인되는 경우 관할 기관에 수사 또는 행정처분 등을 요청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이번 기획합동점검이 마약류취급자가 의료용 마약류를 보다 적정하게 처방·사용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의료용 마약류를 신중하게 취급·관리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 빅데이터 등을 활용해 마약류 오남용 의심 사례에 대해 지속적으로 점검하고, 위법행위는 엄중히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