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6 (월)

  • 맑음동두천 -2.0℃
  • 구름많음강릉 4.5℃
  • 박무서울 1.1℃
  • 연무대전 -1.7℃
  • 맑음대구 -1.4℃
  • 맑음울산 1.4℃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4.1℃
  • 맑음고창 -3.2℃
  • 흐림제주 4.7℃
  • 맑음강화 -2.2℃
  • 맑음보은 -4.6℃
  • 맑음금산 -4.5℃
  • 맑음강진군 -2.7℃
  • 맑음경주시 -4.0℃
  • 맑음거제 0.2℃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제일약품, 日 교린 ‘베오바정50mg’ 품목허가 쾌거

식약처, 과민성 방광 증상 치료제 선택의 폭 확대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과민성 방광 증상 치료제 신약인 제일약품㈜의 ‘베오바정50밀리그램(비베그론)’을 10월 31일 허가했다.

‘베오바정50밀리그램(비베그론)’은 제일약품(주)이 일본 교린(Kyorin)사(社) 개발품목(Beova)의 제조기술을 이전받아 국내에서 제조하는 품목으로 허가 신청한 의약품이다.

이 약은 방광을 둘러싸고 있는 근육(평활근)을 이완시켜 성인의 과민성 방광 질환의 주요 증상인 ▲배뇨 절박감(소변을 참기 어려운 느낌) ▲빈뇨 ▲절박성 요실금 증상을 치료하는 약이다.

이 약은 과민성 방광 증상 치료제 장기 복용 시 발생할 수 있는 구강건조, 소화불량, 눈물 감소 등의 불편 증상이 기존 치료제에 비해 개선된 장점이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규제 과학 전문성을 바탕으로 안전성·효과성이 충분히 확인된 치료제가 신속하게 공급되도록 함으로써 환자에게 치료 기회가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