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6.1℃
  • 구름많음강릉 10.6℃
  • 구름많음서울 7.8℃
  • 흐림대전 8.4℃
  • 구름많음대구 11.6℃
  • 구름많음울산 9.8℃
  • 흐림광주 11.4℃
  • 흐림부산 9.9℃
  • 흐림고창 8.4℃
  • 제주 9.5℃
  • 구름많음강화 5.8℃
  • 흐림보은 9.0℃
  • 흐림금산 9.4℃
  • 흐림강진군 8.1℃
  • 구름조금경주시 11.6℃
  • 흐림거제 9.3℃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헌혈증서를 한국백혈병환우회에 기부해 주세요”

백혈병환우회, 백혈병·혈액암 환자들에게 지원할 헌혈증서 바닥나

한국백혈병환우회에서 개인·기업·단체 대상으로 헌혈증서 기부를 호소했다. 

환우회는 30일 백혈병·혈액암 환자들은 항암치료·방사선치료·조혈모세포이식 등과 같은 힘든 투병 생활과 수천만 원이 들어가는 고액의 의료비와 환자가 수혈받기 위해 환자나 환자가족이 직접 지정헌혈자를 구해야 하는 삼중고(三重苦)를 겪고 있음을 호소했다. 

특히, 혈액은 환자나 환자 가족이 해결할 수 없고 누군가 헌혈을 해 주어야만 하는 상황으로, 저출산·고령화 시대와 2020년부터 계속되는 코로나19 대유행 영향으로 헌혈자가 계속 줄어 백혈병 환자와 환자 가족들이 수혈해줄 지정헌혈자를 직접 구하는 사태까지 발생하고 있음을 강조했다. 실제로 2021년 한 해 동안 지정헌혈을 통해 수혈을 받은 환자는 14만3255명으로 집계됐다.

환우회는 “이런 상황에 백혈병·혈액암 환자들에게 큰 부담이 되는 고액의 의료비 중에서 수혈비용을 면제시켜 주는 헌혈증서를 지원하는 활동을 주요한 업무로 하는 백혈병환우회가 환자들에게 지원해 줄 헌혈증서가 곧 떨어져 지원을 중단해야 할 상황에 처해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백혈병·혈액암 환자들이 주로 수혈받는 성분채혈혈소판의 혈액수가는 400m당 31만7317원이며, 건강보험 적용되는 백혈병·혈액암 환자는 5%인 1만5865원, 비급여 시 100%를 수혈비용으로 지불해야 하는데, 이때 헌혈증서를 제시하면 이 수혈비용이 면제된다”라고 설명하며, “헌헐하고 받은 헌혈증서를 장롱에 보관하고 계신 헌혈자분들이나 기관·단체가 있으시면 백혈병화우회로 기부해 주십시오”라고 요청했다. 

헌혈증서를 기부방법은 헌혈증서를 우편으로 보내 주시거나 백혈병환우회 사무실을 방문해 기부하면 되며, 기부 시 백혈병환우회 홈페이지(http://www.leukemia.kr) “Thank you” 게시판에 인증사진을 게시된다. 헌혈증서 기부 확인을 위한 기증확인서·감사장 등 증빙서류 발급도 가능하다. 

한편, 백혈병환우회는 백혈병, 림프종, 골수형성이상증후군, 다발골수종, 재생불량성빈혈 등과 같이 ‘피가 아픈’ 혈액질환 환자와 환자가족들이 함께 백혈병·혈액암을 이겨내고 있는 NGO 환자단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