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7 (수)

  • 구름조금동두천 -1.2℃
  • 구름조금강릉 3.9℃
  • 비 또는 눈서울 3.4℃
  • 구름많음대전 1.1℃
  • 맑음대구 0.4℃
  • 맑음울산 1.6℃
  • 구름조금광주 2.0℃
  • 구름많음부산 4.7℃
  • 구름많음고창 1.3℃
  • 흐림제주 8.7℃
  • 구름많음강화 4.4℃
  • 맑음보은 -1.4℃
  • 맑음금산 0.2℃
  • 흐림강진군 -1.3℃
  • 흐림경주시 -2.6℃
  • 구름많음거제 2.6℃
기상청 제공

정책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 자진사퇴

“모호한 정치자금 사용 기준·관리 체계 보완 요청드린다”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자진 사퇴했다.

이에 따라 윤석열 정부는 새로운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를 선정해야 한다는 고민에 빠져들게 됐다.

보건복지부는 4일 김승희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자진사퇴 입장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김승희 후보자는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된 이후, 객관적 근거가 없거나 저와 관련이 없는 가족들의 사생활에 대해서까지 수많은 비판이 제기됨에 따라 객관적 사실에 근거해 각종 의혹이 사실이 아님을 반복적으로 설명드렸으나, 이 과정에서 공직자로서 부끄럽지 않게 살아왔던 저의 명예는 물론이고, 가족들까지 상처를 입는 것이 무척 힘들었다”라고 밝혔다. 

특히 “정치자금에 대해서는 고의적으로 사적인 용도로 유용한 바가 전혀 없으며, 회계 처리과정에서 실무적인 착오로 인한 문제이긴 하나, 이러한 사실과 별개로, 최종적으로 관리 책임에서 자유로울 수는 없다는 지적에 대해 겸허하게 받아들이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다만, 김 후보자는 현재와 같이 정치자금 사용의 기준과 관리가 모호한 체계에서는 정치자금과 관련한 논란은 지속적으로 나타날 수 있음을 지적하며, 본인처럼 같이 억울하고 불합리한 피해 사례가 반복되지 않도록 국회 내 논의를 통해 정치자금에 대한 제도적 보완을 요청했다. 

끝으로 김 후보자는 “그동안 저를 지지하고 성원해주신 윤석열 대통령과 저의 가족을 포함한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저의 사퇴가 국민을 위한 국회의 정치가 복원되는 계기가 되기를 기원한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