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동정

서울성모병원 정대철 교수, 질병관리청장 표창 수상

난치성 희귀질환 등록 등 국내 희귀질환 의료체계 개선 공로 인정받아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정대철 교수가 최근 63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제8회 희귀질환 극복의 날’ 기념행사에서 질병관리청장 표창장을 수상했다.

정대철 교수는 난치성 희귀질환의 등록과 함께 환자 치료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국내 희귀질환에 대한 의료체계 개선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표창을 수상했다.

구체적으로 소아혈액종양학 세부전문의인 정 교수는 2011년까지 소아혈액종양 환자 진료에 많은 역량을 보여왔고, 2012년부터 소아류마티스질환이나 선천면역결핍질환을 진료하는 소아임상면역을 전공하며 현재 희귀질환 진료에 집중하고 있다. 

특히, 소아류마티스질환과 선천면역결핍 질환이나 유전적인 문제로 발생하는 희귀질환에 많은 관심을 갖고 진료와 연구에 정진하고 있으며 다양한 국가 정책에 기여 중이다.

또한,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 교무부학장을 역임한 정 교수는 소아청소년과학교실 주임교수를 역임했고 후학양성과 임상의사로서의 환자 진료에 힘쓰고 있으며, 한국의과대학 의학전문대학원협회(KAMC) 전문위원장을 역임하면서 국내 의학교육 발전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제8회 희귀질환 극복의 날’ 행사는 희귀질환에 대한 대국민 인식을 개선하고 환자와 가족의 질병 극복 의지를 고취하기 위해 진행됐으며, 국내 희귀질환 치료에 공헌한 의료진 10명에 표창을 수여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