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5.6℃
  • 흐림강릉 27.4℃
  • 서울 26.0℃
  • 대전 27.7℃
  • 흐림대구 28.2℃
  • 흐림울산 28.2℃
  • 구름많음광주 27.2℃
  • 구름많음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7.7℃
  • 맑음제주 28.4℃
  • 흐림강화 26.1℃
  • 흐림보은 26.0℃
  • 흐림금산 27.6℃
  • 구름조금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8.3℃
  • 구름많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8월부터 재택치료 체계 개편…유증상시 대면진료 가능해진다

대면진료 안내 강화 및 24시간 대응체계 지속 운영

집중관리군/일반관리군 구분이 중단되고 유증상시 신속한 대면진료가 이뤄지는 방향으로 재택치료가 개선된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지난 13일 발표한 ‘코로나19 재유행 대비 의료대응방안’에 따라 진료 인프라 확충과 먹는 치료제 처방 확대 등을 고려해 증상이 있으면 신속히 대면 진료를 받도록 재택치료 체계가 개편된다고 29일 밝혔다.

우선 8월 1일부터 재택치료자는 집중관리군·일반관리군으로 구분하지 않고, 증상이 있으면 신속한 진료와 필요한 약품을 받을 수 있도록 한다. 8월 1일 검체 채취자부터 적용되며, 집중관리군 구분과 건강모니터링은 미실시된다.

다만, 7월 31일 검체 채취자까지는 집중관리군과 일반관리군을 구분, 집중관리군은 격리해제일까지 일 1회 건강모니터링 실시한다.

이는 대면 진료 인프라 확충과 먹는 치료제 처방 확대 등 그간 방역 대응 체계 변화를 고려하고, 그간 집중관리군으로 모니터링을 받더라도 치료제 투약 등 적정 치료시기를 놓쳐 중증으로 악화되는 사례가 있어 근처 병·의원에서 대면 조기 치료가 중요하다는 전문가 의견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조치다.

이와 함께 정부는 증상이 있으면 신속히 대면 진료를 통해 조기 치료를 받도록 지속적으로 안내하고, 특히 야간과 공휴일 등 24시간 대응체계도 지속 운영한다.

지난 27일부터 확진자에게 격리통지 문자 안내 시 대면 진료 관련 안내사항을 추가·발송하고 있으며, 유전자증폭검사(PCR) 검사자, 특히 어르신도 원스톱 진료기관을 쉽게 방문하도록 보건소 등 선별진료소에 원스톱 진료기관 명단, 유의

특히 야간과 공휴일의 의료상담·진료 등 24시간 대응을 위한 의료상담센터(171개소)도 지속 운영하고, 보다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거점전담병원·24시간 진료 가능 병원에서 위탁·운영하도록 지자체에도 독려할 예정이다.

지역별 의료상담센터 명단·연락처는 지자체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누리집(심평정보통)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이번 재택치료체계 개편방안이 대면 진료를 통해 환자 상태를 정확하게 확인하고 먹는 치료제를 신속하게 투여해서 고위험군의 중증화를 방지하기 위한 조치임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아울러 “제도 개편에 따른 현장의 혼란이 없도록 관계기관, 지자체와 함께 지속적으로 홍보·안내하고, 현장을 점검하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