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0.1℃
  • 흐림강릉 13.5℃
  • 구름조금서울 11.9℃
  • 흐림대전 14.4℃
  • 흐림대구 16.7℃
  • 흐림울산 16.3℃
  • 흐림광주 15.3℃
  • 부산 16.0℃
  • 흐림고창 13.5℃
  • 제주 15.9℃
  • 맑음강화 10.8℃
  • 흐림보은 14.2℃
  • 흐림금산 13.5℃
  • 흐림강진군 15.0℃
  • 흐림경주시 15.4℃
  • 흐림거제 15.7℃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서울아산병원 심장병원, 아시아 유일 타비 우수 교육기관 선정

1천 3백례 이상의 대동맥 판막 스텐트 시술 경험과 교육·치료 환경 등 종합적 실력 인정
최소침습·다학제 타비 시술 프로토콜 ‘3M 타비 벤치마크 프로그램’ 운영도 인증

서울아산병원 심장병원이 대동맥 판막 스텐트 시술(TAVI, 이하 타비)을 다른 나라 의료진에게 교육할 수 있는 아시아 유일의 타비 우수 교육기관으로 최근 지정되며 독보적인 타비 시술 성적뿐만 아니라 교육적인 역량도 세계적 수준임을 인정받았다.

이로써 서울아산병원은 타비를 처음 시행하는 전세계 병원과 의료진에게 진단방법과 치료과정 등 타비시술에 관한 모든 것을 관리·감독·교육할 수 있는 자격을 갖추게 됐다. 



심장 스텐트, 인공판막 등 글로벌 의료기기 제조회사인 미국의 에드워드 라이프사이언스사는 서울아산병원의 타비 시술 경험과 진료·교육을 위한 인프라를 높이 평가해 타비 우수 교육기관으로 선정했다고 최근 밝혔다. 기존에 선정된 타비 우수 교육기관은 모두 미국과 유럽 병원이었지만, 이번에는 아시아태평양에서 처음 한국 서울아산병원과 호주 세인트 앤드류 메모리얼 병원이 선정됐다. 

타비 우수 교육기관은 각 기관의 심장 시술 경험과 특성에 따라 전문분야가 분류되는데, 서울아산병원은 전신마취를 하지 않고 환자 부담을 최소화하는 ‘미니멀리스트 타비’와 영상을 기반으로 시술을 진행하는 ‘CT이미지 스크리닝’을 전문으로 하게 됐다.

타비 우수 교육기관은 지정 조건이 까다롭다. 시술 경험이 충분해야 할뿐만 아니라 환자의 중증도나 사례가 다양해야 하고, 시술 후 30일 이내에 환자의 합병증 발생률도 낮아야하는 등 치료결과도 좋아야 한다. 시술 실적뿐만 아니라 심장내과, 흉부외과 등 관련 의료진이 타비 시술 교육·관리·감독 역량을 갖춘 ‘프록터(Proctor)’자격을 갖추고 1:1 교육을 진행할 수 있어야 하며, 관련 의료진 전체의 팀워크도 평가한다. 또한 병원 역시 시술과 교육에 관한 설비를 보유하고 온·오프라인 교육이 가능해야 한다.

서울아산병원 심장병원은 모든 조건을 충족함으로써 타비 우수 교육기관에 선정됐으며, 더불어 다학제·복합적·최소침습 타비 시술 프로토콜인 ‘3M 타비 벤치마크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병원으로도 최근 국내 첫 인증을 받았다.

3M 타비 벤치마크 프로그램은 캐나다 밴쿠버 대학병원이 개발한 타비 시술 프로토콜로, 환자의 종합적인 건강 상황을 고려해 시술을 진행하되 환자의 신체적 부담을 최소화해, 빠른 회복과 일상으로의 복귀를 돕는 데 중점을 둔다. 타비 시술 전후의 관리까지 모두 규격화 하면서 환자의 치료성적이 좋아진다는 것이 여러 연구로 입증돼 전 세계 타비 시술의 기준으로 자리 잡았고, 에드워드사에서는 이 프로토콜을 적용할 수 있는 병원을 평가하고 인증하고 있다. 

이처럼 서울아산병원이 타비 우수 교육기관으로 선정되고 3M 타비 벤치마크 프로그램 도입을 인증받은 것은 서울아산병원 심장병원이 쌓아온 타비 시술 경험, 시술 전후 관리 능력과 교육·진료에 적합한 인프라를 인정받았기 때문이다.

서울아산병원 심장병원은 2010년 국내 첫 타비시술 시행 이후 2021년 5월 국내 최초 및 아시아 최초로 타비시술 1,000례를 달성했다. 최근엔 연간 약 250례를 진행하고 있으며, 최신 논문에 따르면 미국 내에서도 연간 250례를 시행하는 기관은 단 7개 병원에 불과한 만큼 서울아산병원의 시술건수는 세계적으로도 손꼽히는 수준이다. 환자 1,000명의 평균 나이가 80세 이상의 고위험군임에도 환자의 중증 뇌졸중 발생률, 30일 내 조기사망률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했을 때 현재까지 성공률 96%를 기록했으며, 최근 5년간의 성공률은 99%다. 

또한 서울아산병원 심장병원은 다년간 국내외 의료진에게 타비 시술을 교육하고 심포지엄을 개최해 최신 지견을 공유하며 타비 연구와 교육을 선도해왔다. 

2009년부터 시작한 심장중재술 교육 프로그램(Asan medical center Cardiology Training program, ACT)은 오프라인으로 124회가 진행됐고, 37개 국가 1,437여 명의 의료진이 서울아산병원에서 타비 시술을 배웠다. 코로나19 이후에는 온라인 교육으로 전환해 현재까지 15회가 시행됐다. 

서울아산병원 심장병원이 1995년 처음 개최하고 현재까지 후원하는 관상동맥 중재시술 국제학술회의(TCTAP)는 매년 50개국 4천여 명의 심혈관의학 전문가들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해 최신지견을 발 빠르게 공유하면서,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대표적인 심혈관중재시술 교육의 장으로 역할을 톡톡히 해왔다. 

박덕우 서울아산병원 심장내과 교수는 “타비 우수 교육기관 지정과 3M 프로토콜 도입 인증은 서울아산병원의 시술경험과 인력, 시설 등 모든 조건에서 전문가들의 인정을 받은 것”이라며, “앞으로 의료진 교육뿐만 아니라 시술에 관한 모든 것을 자문하고 교육하는 아시아 유일의 교육기관으로 역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박승정 서울아산병원 심장내과 교수는 “국내 첫 타비 도입과 아시아에서 가장 많은 시술을 하며 쌓인 서울아산병원의 노하우가 이번 기회를 통해 전 세계 환자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