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05 (화)

  • 흐림동두천 -4.7℃
  • 흐림강릉 0.8℃
  • 서울 -2.5℃
  • 흐림대전 -1.0℃
  • 흐림대구 -1.7℃
  • 흐림울산 0.2℃
  • 흐림광주 1.2℃
  • 흐림부산 4.5℃
  • 흐림고창 -0.8℃
  • 흐림제주 6.7℃
  • 흐림강화 -3.3℃
  • 흐림보은 -3.1℃
  • 흐림금산 -2.2℃
  • 흐림강진군 0.3℃
  • 흐림경주시 -3.8℃
  • 흐림거제 1.1℃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유나이티드제약, 지난해 전년比 13%↑ 매출 1350억

잠정공시 4분기 매출액 366억 영업이익 50억 “양호”

한국유나이티드제약(대표 강덕영)은 공시를 통해 지난 2010년 전체실적이 매출액 1350억, 영업이익 218억원으로 전년대비 각각 13% 성장을 달성했다고 15일 밝혔다.

이와함께 지난 4분기 매출액 366억, 영업이익은 50억으로 전년동기대비 각각 18%, 12%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위축된 영업환경 속에서도 4분기 매출액은 분기 기준 최대 성과를 달성했지만 연말 인센티브 등 일시적 비용 증가로 영업이익은 50억원에 머물렀다. 특히 계절적인 영향으로 항생제, 진해거담제 제품군 매출이 늘었으며 고혈압제 제품의 선전이 돋보였다.

연간기준으로는 대표제품인 ‘뉴부틴 서방정’이 전년대비 40% 성장한 90억원대를 기록해 올해 100억대 블록버스터 제품 등극이 예상된다.

또한 지난해 출시한 개량신약 ‘클란자CR정’도 기대에 다소 못 미치는 월 3억원대 매출에 불과했지만 안정적으로 시장에 진입했으며, 수출 역시 소폭 증가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은 2011년에도 R&D에 지속적인 투자 활동으로 개량신약 및 특허가 만료되는 다수의 제네릭 신제품 15품목을 출시할 예정이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