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8 (목)

  • 구름많음동두천 19.9℃
  • 구름많음강릉 21.4℃
  • 구름많음서울 23.1℃
  • 맑음대전 21.5℃
  • 구름많음대구 22.6℃
  • 구름많음울산 21.9℃
  • 맑음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2.7℃
  • 맑음고창 21.4℃
  • 구름많음제주 25.0℃
  • 맑음강화 20.5℃
  • 구름많음보은 21.9℃
  • 맑음금산 21.4℃
  • 구름조금강진군 21.3℃
  • 구름조금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서울아산병원 췌장암 연구, 복지부 과제 선정

향후 6년간 정부 지원 90억・민간기업 투자 30억

서울아산병원은 보건복지부가 지정하는 보건의료기술연구개발사업 타겟질환극복 연구개발 과제 공모에 제출한 연구 과제가 최근 선정됐다고 7일 밝혔다.

선정된 연구 과제는 ‘췌장암 신의료기술 및 맞춤형 치료전략 개발’로, 서울아산병원 간담도췌외과 김송철 교수가 주관 연구책임자이며 서울대병원, 삼성서울병원, 차의과대학이 세부과제에 참여하는 협력연구로 진행된다. 또한 4개의 국내기업 및 미국의 연구진도 함께한다.

연구팀은 2015년부터 6년간 매년 정부 지원금 15억원, 민간기업 투자금 5억원을 받아 총 120억원의 연구비를 지원받게 되며, 생존율이 극히 저조한 췌장암을 극복하기 위해 다기관 연구 인프라 구축을 기반으로 혁신적 췌장암 진단법과 치료기술 개발을 목표로 한다.

이번 연구는 서울아산병원 등 3곳의 병원에서 확보된 연간 200∼400례의 췌장암 조직 시료 및 환자 혈액 샘플 등의 임상정보로 진행될 계획으로 ▲췌장암 조직을 마우스에 직접 이식하여 자라게 만드는 환자유래 이종이식 모델 및 환자유래 암세포 모델 개발 ▲멀티 오믹스 기법을 이용한 췌장암의 조기 진단 및 예후 예측 바이오마커 발굴 등을 주요 내용으로 삼고 있다.

또한 ▲췌장암 발생 세포유전체 및 단백체 변화 분석 ▲췌장암 줄기세포의 표면 항원을 타겟으로 하는 항체 치료기법 개발 ▲췌장암 환자 유래 암세포의 유전체 분석 등의 연구를 통해 췌장암의 개인 맞춤치료와 새로운 치료 전략 수립 기반을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김송철 교수는 “국내 췌장암 중개 연구 기반의 확보는 물론 국제적 수준의 다수의 췌장암 PDX(환자유래 이종이식 암) 모델을 개발하고 이를 이용한 항암제 및 바이오 마커의 평가를 수행함으로써 새로운 맞춤형 임상 모델을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