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7 (수)

  • 구름많음동두천 28.0℃
  • 흐림강릉 26.8℃
  • 구름많음서울 28.8℃
  • 흐림대전 29.1℃
  • 흐림대구 27.4℃
  • 흐림울산 25.7℃
  • 흐림광주 27.2℃
  • 부산 22.8℃
  • 흐림고창 26.7℃
  • 제주 25.8℃
  • 구름조금강화 27.4℃
  • 구름많음보은 27.8℃
  • 구름많음금산 27.9℃
  • 흐림강진군 ℃
  • 흐림경주시 27.0℃
  • 흐림거제 23.3℃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류프로렐린제제, 전립선암 환자 삶의질 개선한다

임상결과, 동국제약 ‘로렐린데포’ 주간 빈뇨 등 치료효과


전립선암 환자에게 류프로렐린(Leuprorelin acetate)제제가 삶의 질을 개선시킨다는 국내 임상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국소 진행성/전이성 및 근치적 치료 후 재발성 전립선암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연구는 SCI 저널에 등재됐다.

이 연구는 생식샘자극호르몬방출호르몬(Gn-RH) 효능제인 류프로렐린 제제(로렐린데포 주사 3.75mg, 동국제약)를 4주 간격으로 12주간 투여한 후 약물 치료 전후 삶의 질과 Testosterone(테스토스테론), PSA(전립선 특이항원) 변화 등을 평가했다.

전립선암 환자의 건강 관련 삶의 질 평가는 EORTC QLQ-C30과 EORTC QLQ-PR25 설문지를 이용해 약물 치료 전후의 상태를 비교 분석했다.

임상연구 결과, 류프로렐린 제제 투여 이후 대부분의 전립선암 환자에서 혈중 Testosterone이 거세수준 이하로 억제됐으며 전반적인 건강상태 및 삶의 질 그리고 배뇨증상 중 주간 빈뇨 모두 치료 후 유의하게 개선되는 것이 확인됐다.

특히 이 연구는 아시아인 전립선암 환자에 대한 삶의 질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해 미국인이나 유럽인 전립선암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된 기존 연구 결과와 인종간 호르몬요법의 효과 차이를 비교할 수 있는 자료로서 그 중요성을 인정받고 있다.

서울아산병원 김청수 교수 연구팀(비뇨기과)은 “이제까지 전립선암 환자의 호르몬치료 후 삶의 질에 관한 연구 결과들이 외국에서는 많이 보고되었으나 국내에서는 거의 전무한 실정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연구는 국내 전립선암 환자의 호르몬요법에 따른 삶의 질을 평가한 연구로, 이번 연구를 통하여 전립선암 치료에 있어 류프로렐린 제제의 유효성을 객관적으로 검증했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임상연구에 사용된 ‘로렐린데포 주사’는 동국제약이 특허받은 제조방법을 통해 직접 개발 생산하고 있으며, 이미 국내는 물론 세계 10여 개국에 수출되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