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흐림동두천 18.6℃
  • 구름많음강릉 26.5℃
  • 구름많음서울 19.1℃
  • 맑음대전 22.2℃
  • 맑음대구 25.9℃
  • 맑음울산 26.7℃
  • 맑음광주 22.5℃
  • 맑음부산 25.7℃
  • 맑음고창 21.5℃
  • 맑음제주 23.1℃
  • 흐림강화 16.9℃
  • 맑음보은 20.3℃
  • 맑음금산 22.8℃
  • 맑음강진군 23.0℃
  • 맑음경주시 27.3℃
  • 맑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일동제약, 대규모 세파계항생제-항암제공장 신축

안성공장에 연간 2000억 생산능력 추가확보


일동제약(대표 이금기)은 세파계항생제와 항암제 공장의 신축공사를 시작했다고 28일 밝혔다.

신공장은 기존 안성공장 부지에 추가 2개 동으로 신축될 예정이며, 2009년 7월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일동제약에 따르면, 세파항생제 공장은 연간 약 1500억원, 항암제 공장은 약 500억원 규모의 생산능력을 각각 갖추게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추후 시장상황에 따라 세파항생제는 약 3000억원, 항암제는 약 1500억원 수준까지 증산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특히, 새GMP제도에 적합한 수준으로 지어질 예정이며, 다수의 첨단 자동화설비를 도입할 계획으로, 국내 최고 수준의 생산 인프라를 조성하게 된다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뿐만 아니라, 신공장 건설을 통해 일동제약이 추진하고 있는 글로벌 전략에 더욱 박차를 가함은 물론, 수탁생산에도 적극 나설 방침이다.

공장신축에는 건설비용과 설비비용을 합쳐 대략 최대 500여억원에 이르는 예산이 투여될 것으로 예상된다. 별도의 부지매입비용이 들지 않았다는 점을 감안하면 상당한 규모의 투자라고, 일동제약 관계자는 강조했다.

일동제약 생산부문장 박대창 전무는 “인류의 건강을 위한 최고 품질의 의약품을 생산한다는 사명감으로 신축공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일동제약의 막강한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