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6 (월)

  • 맑음동두천 -2.8℃
  • 흐림강릉 4.9℃
  • 맑음서울 0.5℃
  • 맑음대전 -2.2℃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1.1℃
  • 맑음광주 0.3℃
  • 맑음부산 4.1℃
  • 맑음고창 -3.4℃
  • 구름많음제주 5.0℃
  • 맑음강화 -3.1℃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3.3℃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0.5℃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삼일제약, 자산재평가 통해 500억원 이상의 자산가치 증가 반영 기대

1980년대 취득한 본사사옥과 공장 토지 자산재평가
장부가액 24.5억원으로 20배 이상의 자산규모 증가 예상

삼일제약이 IFRS(한국채택 국제회계기준)에 따라 자산 실질가치를 반영하기 위해 자산 재평가를 진행한다고 6일 공시했다.

재평가 대상 자산은 서초구 방배동에 위치한 본사 사옥과 안산시 단원구에 위치한 의약품 생산 공장 외 5곳 토지다. 1980년대에 취득한 방배동 본사와 안산공장 등은 토지 장부가액이 24.5억원으로 반영돼 있다. 

감정평가를 통해 이번 자산 재평가가 이뤄지면 22년 12월말 재무제표에 반영되며, 자산증가와 함께 부채비율 감소, 자산 재평가이익 반영 등 재무구조 개선 효과가 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80년대 자산 취득 후 최초로 실시하는 자산 재평가여서 20배 이상의 자산가치 증가 효과와 기타포괄손익 자산재평가잉여금 증가 반영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