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3.6℃
  • 서울 3.3℃
  • 맑음대전 2.2℃
  • 맑음대구 -0.1℃
  • 맑음울산 1.4℃
  • 맑음광주 1.9℃
  • 구름많음부산 5.2℃
  • 구름조금고창 1.9℃
  • 구름많음제주 9.2℃
  • 흐림강화 3.9℃
  • 맑음보은 -0.8℃
  • 맑음금산 2.3℃
  • 흐림강진군 -0.9℃
  • 구름많음경주시 -1.7℃
  • 구름많음거제 3.5℃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동아제약, 천연물 관절염 치료제 라이센스 도입

신일제약 SI-000413의 국내 개발·판매에 대한 독점 계약 체결


동아제약(대표이사 사장 김원배)은 신일제약(대표이사 사장 홍승통)과 천연물 관절염치료제(코드명 SI-000413)의 국내 개발, 판매에 대한 독점적 라이센스 도입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동아제약 본사(소재지: 동대문구 용두동)에서 열린 계약식에는 동아제약 김원배 사장, 박찬일 개발본부장과 신일제약 홍승통 사장, 이정민 연구소장 등이 참석했다.

동아제약에 따르면, 계약을 체결한 SI-000413은 신일제약이 개발한 천연물 관절염 신약으로 전임상 결과 기존 관절염 치료제보다 높은 안전성과 뛰어난 염증완화 효과가 확인됐다.

이번 계약을 통해 동아제약은 천연물 관절염치료제 SI-000413의 임상2상과 임상3상 및 신약허가(NDA: new drug application) 신청을 수행하고 이에 따른 국내 독점판매권을 갖는다고 설명했다.

동아제약은 금년 내에 임상 2상을 개시할 예정이며, 제품 발매 후 5개년 간 최소 500억원 이상의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신일제약은 “동아제약이 국내 최대 블록버스터 신약이자 천연물 신약인 스티렌의 성공적인 개발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어 국내 개발, 판매에 대한 독점적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동아제약은 도입한 SI-000413이 출시되면 현재 보유한 소염진통제인 ‘아크로펜’과 ‘메로콕스’와 더불어 관절염 제품군 강화를 통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SI-000413」은 지식경제부의 국책지원을 받아 개발이 진행되었으며, 2008년 지역산업기술개발과제 최종평가위원회에서 우수 성공과제로 선정된 바 있다.

또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자료에 따르면 2007년에 실제로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진료받은 골관절염 환자는 289만명에 달하며, 의약품 시장 전문 조사기관의 데이터에 따르면 지난해 관절염 관련 시장규모는 3,500억원에 이른다. 관련 시장은 최근 3년간 매년 두자리 수 이상 성장하고 있으며 노령화가 진행됨에 따라 그 규모가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