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맑음동두천 -9.2℃
  • 맑음강릉 -3.5℃
  • 맑음서울 -6.8℃
  • 구름조금대전 -4.7℃
  • 구름많음대구 -1.8℃
  • 흐림울산 -0.8℃
  • 흐림광주 -1.1℃
  • 흐림부산 -0.1℃
  • 흐림고창 -2.3℃
  • 흐림제주 6.0℃
  • 맑음강화 -8.4℃
  • 구름조금보은 -7.5℃
  • 구름많음금산 -6.1℃
  • 흐림강진군 0.7℃
  • 흐림경주시 -1.8℃
  • 흐림거제 1.1℃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대웅 성장호르몬제 ‘케어트로핀’ 식약청 허가

액상화 재탄생-자체개발 펜 주사기 허가도 신청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이 액상 성장호르몬제 '케어트로핀'에 대한 식약청 허가를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케어트로핀’은 기존 동결건조분말 형태였던 것을 액상화해 재탄생시켰다. 성장호르몬제는 성장호르몬이 분비되지 않거나 부족한 소아환자들과 성인환자들에게 사용되고 있으며 누난 증후군, 터너 증후군 등으로 인해 신장(身長)이 작은 소아에게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대웅제약은 ‘케어트로핀’을 충전할 펜(pen)주사기에 대한 품목허가도 신청했다. 이 펜 주사기는 대웅제약이 국내에서 최초로 자체 개발한 것으로, 허가가 완료 되는대로 '케어트로핀 액상 펜 주사기'를 출시할 예정이다.

펜 주사기 형태의 성장호르몬제는 주사액이 충전된 카트리지를 펜에 한 번 껴놓으면 2~3주간 사용이 가능하고 원하는 주입량을 정확히 맞출 수 있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따라서 인슐린처럼 자가주사 방법으로 장기간 투여하는 바이오 의약품에도 적용이 가능하다. 반면 동결건조분말 형태의 성장호르몬제는 일일이 주사용수에 섞고 약의 용량을 맞추는 과정을 거쳐야 하기 때문에 매일 정확한 용량 투여가 어렵고 번거롭다는 불편함이 제기돼왔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현재 판매되고 있는 펜 주사기의 경우 모두 수입품이기 때문에 가격이 비싸 환자들의 부담이 컸다"며 "케어트로핀 액상 펜 주사기는 수입품과 효과가 동등하면서도 가격은 저렴해 환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대웅제약은 케어트로핀 액상 펜 주사기를 공동 판매할 계획으로 현재 파트너사를 물색중에 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