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5 (월)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제약/바이오

한독의약박물관 서울 개관 기념 특별전 개최

의약유물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고자 서울에 위치한 한독퓨쳐콤플렉스에 전시관 마련
세계 각국의 청화(靑畵)백자 약기 90여 점을 만나볼 수 있는 특별전 개최



충북 음성에 위치한 한독의약박물관이 60주년을 기념해 한독의약박물관 서울을 개관하고 특별전 ’약기(藥器) 푸른빛을 담다’를 개최한다. 한독의약박물관 서울은 서울 마곡에 위치한 한독퓨쳐콤플렉스 내에 위치하고 있다.

한독의약박물관은 한독 창립 10주년 기념사업으로 설립된 국내 최초의 전문박물관이자 기업박물관이다. 한독의약박물관 올해 개관 60주년, 한독 창립 70주년을 맞아 의약유물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보다 확대하고자 충북 음성에 추가로 서울 전시관을 개관했다. 2022년 준공된 한독퓨쳐콤플렉스에는 한독중앙연구소가 자리하고 있다. 

한독의약박물관은 푸른색이 돋보이는 다양한 약기들을 한 자리에서 감상하고 건강에 대한 의미를 생각해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특별전 ’약기 푸른빛을 담다’를 마련했다. 7월 30일까지 열리는 이번 특별전에서는 박물관이 소장해온 세계 각국의 청화(靑畵)백자 약기 90여 점을 감상할 수 있다.

청화(靑畵) 안료는 조선을 비롯해 중국·일본·유럽 등 전 세계적으로 유행한 것으로 주요 성분은 코발트(Cobalt)이다. 특유의 푸른 색으로 다양한 곳에 사용됐으며 약을 담던 용기 제작에도 쓰였다. 이번 전시에서는 한국, 중국, 일본 등 아시아뿐 아니라 유럽의 약기를 볼 수 있다. 또, 폭이 좁은 원통형 용기인 알바렐로(albarello), 손잡이가 있는 대형 항아리인 브로카(brocca)와 플라스크 형태인 피아스카(fiasca) 등 다양한 형태의 약기들이 전시된다.

특히, 전시실 초입부에서 있는 알바렐로와 브로카는 아름다운 푸른 색뿐 아니라 생동감 있는 무늬를 지니고 있다. 브로카는 액체 약물인 기름이나 시럽, 꿀 등을 보관했던 용기이다. 브로카 중앙 하단부에는 말 문양이 생동감 있게 그려져 있으며, 청화뿐 아니라 여러 안료를 활용한 다양한 문양이 약기 전체에 조화롭게 배치되어 있다.

한독제석재단 김영진 이사장(현 한독 회장)은 “한독의약박물관은 사라져가는 의약유물을 모으고 보존, 전시해 그 가치를 후대에 전하기 위해 노력해오고 있다”며 “충북 음성뿐 아니라 서울에서도 의약유물을 접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 만큼, 많은 분들이 오셔서 아름다운 약기들을 감상하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독의약박물관은 한독의 사회공익법인인 한독제석재단에서 운영하고 있으며 보물 6점과 충청북도 지정문화재 2점, 국가 중요과학기술자료 2점, 국가등록문화재 1점을 포함해 총 2만여 점에 달하는 세계 각국의 의약 유물을 소장하고 있다. 또, 의약유물 수집, 연구, 보존뿐 아니라 전시와 이를 연계한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한독퓨쳐콤플렉스는 연구소를 넘어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공간이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 현대예술작품이 전시되어 있는 정원, 한독의약박물관 의약유물들을 만날 수 있는 전시공간을 인근 직장인과 주민에게 개방하고 있다. 또, 환경을 지키고 자연과 조화를 이루는 건물로 2023년 제18회 대한민국 생태환경 건축대상에서 건축 부분 대상인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