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06 (목)

  • 맑음동두천 -2.8℃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1.2℃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3.1℃
  • 맑음울산 3.4℃
  • 맑음광주 1.1℃
  • 맑음부산 5.3℃
  • 맑음고창 -1.3℃
  • 구름조금제주 5.9℃
  • 맑음강화 -1.3℃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3.2℃
  • 맑음강진군 2.3℃
  • 구름조금경주시 2.1℃
  • 맑음거제 4.9℃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H+양지병원, ‘IHF AWARDS 2021’ 국내 의료기관 유일 수상

팬데믹 극복에 큰 공헌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이 지난 10일 열린 국제병원연맹(IHF, International Hospital Federation) 주관, ‘IHF Awards 2021’에서 ‘Dr. Kwang-Tae-Kim Grand-Hospital-Award’를 수상했다.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한 ‘IHF AWARDS 2021’은 ‘제44회 세계병원총회’의 특별 시상식으로 펼쳐졌다. 시상식에는 총 38개국, 250개 기관이 참여했고,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이 국내 의료기관으로는 유일하게 수상 기관으로 선정됐다.

국제병원연맹은 “2020년 3월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이 세계 최초로 개발한 코로나19 검사 부스 ‘워크스루’가 글로벌 방역 아이콘으로 우뚝 서며, 많은 국가들에게 희망과 영감을 줬고 관련 기술과 노하우를 각국 의료기관 등에 아낌없이 공유하며 팬데믹 극복에 큰 공헌을 해수상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창의적 아이디어로 국내외 이목을 집중시킨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워크스루 시스템’은 지난해 4월 특허청 ‘K-워크스루’ 제1호로 특허 등록됐고, 끊임없는 기술 개발을 거쳐 현재 소독자동화시스템 구축, 상황별 워크스루 탑재 등 새롭게 개발한 업그레이드 버전 3.5를 운영 중이다. 특히 지금까지 총 8만 건이 넘는 코로나 검사 건수를 기록하며, 단 한 건의 교차 감염도 발생하지 않은 ‘감염안전진료부스’이다.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김상일 병원장은 “국제병원연맹을 비롯한 해외 많은 기관들이 워크스루 개발 스토리에  환호와 응원을 보내주셔서 감사드리며, 향후 새로운 감염병 대비와 각종 호흡기 감염질환 진단을 목적으로 다양하게 활용되도록 시스템 고도화를 계속 추진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또한 김 병원장은 “코로나19 확산 초기, 감염 위험으로부터 환자와 의료진 안전 보장이 힘들었던 한계 상황을 극복하자는 절실함이 워크스루 개발 원동력이 됐다”라며 “현장에서 사투를 벌이며 방역에 헌신해 주신 병원 의료진과 직원 여러분의 노고 덕분에 뜻깊은 상을 받게 됐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워크스루는 美하버드 의과대학 부속 메사추세츠종합병원(MGH)에서도 도입해 운영 중이며,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과 MGH의 워크스루 협력 일화가 ‘하버드 비즈니스 리뷰’에 소개되며 국내외 많은 의료기관의 벤치마킹 대상으로 관심이 집중된 바 있다.

이외에도,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워크스루와 함께 원스톱 감염안전예방시스템 ‘HOPE’, 병원 출입관리 스마트솔루션 ‘일사천리’, 내원객 발열체크, 마스크 착용 여부 모니터가 가능한 5G 기반 ‘AI 방역 로봇’을 운영하는 등 안전한 병원방역환경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