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9 (화)

  • 흐림동두천 8.8℃
  • 흐림강릉 13.3℃
  • 박무서울 10.4℃
  • 대전 8.9℃
  • 흐림대구 7.9℃
  • 구름많음울산 8.0℃
  • 구름많음광주 10.4℃
  • 흐림부산 13.0℃
  • 흐림고창 7.9℃
  • 구름많음제주 12.7℃
  • 구름많음강화 8.5℃
  • 구름많음보은 5.5℃
  • 구름많음금산 6.9℃
  • 구름많음강진군 7.7℃
  • 구름많음경주시 6.1℃
  • 구름많음거제 9.4℃
기상청 제공

최신의학서적


‘간호사, 바라던 바다’

권수민

단국대학교병원 중환자실 권수민 간호사가 간호사로서의 고충과 과정 그리고 미래에 대한 고민과 공감을 담은 에세이 ‘간호사, 바라던바다’를 오늘 28일 출간했다.

간호사는 많지만 경력간호사가 없는 요즘 그리고 간호사를 준비하는 학생과 현 간호사로 근무하고 있는 모든 사람들은 한번쯤 이런 생각을 해본다. ‘계속 간호사로 살아도 될까’ 이 책을 통해 그 질문에 대한 답을 함께 찾아가며 작은 공감과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계속 간호사로 살아도 될까’라는 질문을 하는 시기는 몸과 마음이 가장 약한 시기이다. 그러나 한편으로 가장 강해질 수 있는 시기이기에 그 시기를 응원한다. 

간호사이기에 할 수 있는 일과 해야하는 일을 통해 백의의 천사, 간호사라는 이름에 대한 사명감과 긍지를 전하고자 한다.

간호사로 있으면서 지금의 인격체로 더욱 성장 할 수 있었으며 불평과 불만보다는 감사함이 다가오기 시작했으며 계속 간호사로 살아도 괜찮다고 말해주고 싶고 그러한 환경을 만들어나가고자 한다고 전했다. 더불어 삶과 죽음의 경계에서 그 누구보다 귀한 일을 하고 있을 간호사를 응원하고 축복한다고 덧붙였다.

책은 △프롤로그 △1장=코로나가 스며든 일상 △2장=우리도 간호가 필요합니다 △3장=머리는 차가워져도 가슴은 따뜻해지기를 △4장=간호하려다 되려 간혹 배웠던 △5장=신규간호사로 살아남기 △6장=학생간호사 돌아보기 △에필로그 총 9개 장으로 구성됐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