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09 (화)

  • 맑음동두천 -0.1℃
  • 맑음강릉 7.2℃
  • 맑음서울 1.4℃
  • 맑음대전 3.3℃
  • 맑음대구 3.8℃
  • 맑음울산 4.7℃
  • 맑음광주 4.2℃
  • 맑음부산 3.8℃
  • 맑음고창 4.5℃
  • 구름조금제주 5.6℃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2.9℃
  • 맑음강진군 4.6℃
  • 맑음경주시 3.3℃
  • 맑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SK바이오팜, 2020년 영업손실 ‘2398억원’

매출액 256억원에 그쳐



SK바이오팜이 전자공시를 통해 2020년 매출과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을 밝혔다.

SK바이오팜이 2020년 영업손실이 -2398억원에 달했다. 2019년 영업손실이 -792억원이었던 것을 감안하면 -202.6%나 감소한 것이다.

전반적인 매출액도 1238억원에서 256억원으로 -79.3% 감소했고, 당기순이익도 -715억원에서 -2477억원으로 -246.4% 하락했다.

2019년에도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이 저조했던 만큼, 2020년의 저조한 실적은 단지 코로나19만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이지는 않는다. 

SK바이오팜 관계자는 “뇌전증 신약 세노바메이트의 유럽 기술수출 계약금 반영 등과 지난 5월 세노바메이트의 미국 상업화 등으로 판관비가 증가한 것도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SK바이오팜은 지난 2월 뇌전증 신약 ‘세노바메이트’를 유럽 Arvelle Therapeutics GmbH와 판매 계약을 맺고, 5월에는 미국 시장에 판매를 개시했다. 한편 LifeSci Venture Partners II, LP와는 벤처펀드 출자 계약을 맺었다.
배너

관련기사

관련태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