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흐림동두천 18.6℃
  • 구름많음강릉 26.5℃
  • 구름많음서울 19.1℃
  • 맑음대전 22.2℃
  • 맑음대구 25.9℃
  • 맑음울산 26.7℃
  • 맑음광주 22.5℃
  • 맑음부산 25.7℃
  • 맑음고창 21.5℃
  • 맑음제주 23.1℃
  • 흐림강화 16.9℃
  • 맑음보은 20.3℃
  • 맑음금산 22.8℃
  • 맑음강진군 23.0℃
  • 맑음경주시 27.3℃
  • 맑음거제 26.5℃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대웅제약 ‘루피어 데포주’, 프리필드시린지 제형 교체

호르몬요법제 용량조절 가능 유리 파편 혼입 방지효과


대웅제약(대표이사 이종욱)이 루프롤라이드 성분의 호르몬요법제인 ‘루피어 데포주’를 기존 유리앰플에서 프리필드시린지로 교체했다고 15일 밝혔다.

루피어는 눈금이 그려진 주사기를 추가함으로써 투여용량을 조절할 수 있게 했기 때문에 이 제형의 호르몬요법제 중에선 유일하게 성조숙증에 보험이 적용되는 제품이다.

이번 제형 변경으로 유리앰플 개봉시 우려됐던 유리파편의 혼입을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루피어는 전립선암, 유방암, 자궁근종, 자궁내막증에 탁월한 효과를 보이는 호르몬요법제로, 세계 최초로 특허 받은 서방형 분무건조제법으로 제조됐다.

또한 젤라틴으로 인한 아나필락시형 증상(담마진, 호흡곤란, 부종)이 없으며, 제조시 독성용매(Methylene Chloride)를 사용하지 않아 안전하다.

서방형 분무건조제법은 약물이 인체내에서 서서히 방출될수 있도록 하는 분무 형태의 약물 입자 제조공법으로 대웅제약 생명과학연구소가 바이오벤처 펩트론과 공동 개발한 기술이다.

루피어PM 김효웅 과장은 “성조숙증에 처방할 때 호르몬요법제의 용량조절이 중요하다”며 “2~5년 정도 장기 투여해야 하는데다 소아를 대상으로 하는 만큼 안전성을 확보해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