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8 (화)

  • 흐림동두천 26.7℃
  • 흐림강릉 30.3℃
  • 흐림서울 27.2℃
  • 흐림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28.8℃
  • 구름많음울산 26.9℃
  • 구름많음광주 27.9℃
  • 부산 23.6℃
  • 구름많음고창 27.8℃
  • 구름많음제주 29.8℃
  • 흐림강화 26.0℃
  • 흐림보은 27.5℃
  • 구름많음금산 28.0℃
  • 흐림강진군 26.9℃
  • 구름많음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중외제약, 중외박애상 수상자에 안병문 성민병원 의료원장

30여년 동안 한결같이 박애정신 구현에 힘써


중외제약은 제16회 중외박애상 수상자에 안병문 성민병원 의료원장이 선정됐음을 6일 밝혔다.

안원장은 1976년 서울대 의대 졸업 후 정형외과 전문의로 근무하면서 30여년간 한결같이 가난하고 소외된 환자들을 위해 헌신해 온 공로를 인정받아 이 상을 받게 됐다. 시상식은 오는 9일 오전 11시 30분 여의도 63빌딩 코스모스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안원장은 지역주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건강강좌를 개설하고 보험혜택을 받지 못하는 외국인 근로자 무료진료를 실시하는 등 소외된 계층을 위한 다각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하고 있다.
특히 국내 의료기관 최초로 성민지역문화제를 개최해 지역주민을 위한 각종 문화행사와 초등학생들이 참여하는 사생대회를 개최하고, 불우이웃 탐방, 영세민을 위한 김장 담가주기 등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함으로써 지역민들과 함께하는 병원상을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중외박애상은 중외제약과 대한병원협회가 사회에서 박애정신을 구현하고 있는 의료인을 매년 선정해 시상하는 제도이다. 1993년 제정된 이래 지난 해까지 총 27명의 수상자를 배출하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