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3 (일)

  • 구름많음동두천 20.9℃
  • 구름조금강릉 22.7℃
  • 흐림서울 21.7℃
  • 맑음대전 24.6℃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3.8℃
  • 맑음광주 23.4℃
  • 구름조금부산 25.1℃
  • 맑음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3.0℃
  • 구름많음강화 21.1℃
  • 구름조금보은 22.0℃
  • 맑음금산 23.5℃
  • 구름조금강진군 24.4℃
  • 구름조금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9℃
기상청 제공

동정

전북대병원 양종철 교수, ‘범죄피해자 인권대회’ 법무부장관상 수상

‘전북해바라기아동센터’ 소장직 수행 등 범죄피해자 보호와 인권향상 기여 공로 인정

전북대학교병원은 정신건강의학과 양종철 교수가 2023년 ‘범죄피해자 인권대회’에서 법무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법무부는 양종철 교수가 범죄피해자에 대한 따뜻한 사랑과 헌신적인 봉사를 실천해 우리나라 범죄피해자 보호 및 지원 활동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한다고 수상 이유를 설명했다. 

시상식은 지난달 29일 국립과천과학관에서 열린 제16회 범죄피해자 인권대회에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한동훈 법무부 장관, 김갑식 전국범죄피해자지원연합회장, 이종엽 대한법률구조공단 이사장 등을 비롯해 범죄피해자 지원단체 종사자, 범죄피해자와 가족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양종철 교수는 2017년부터 법무부 산하 범죄피해자 트라우마 통합지원기관 ‘전주 스마일센터’ 운영위원으로서 활동하면서 범죄피해자 및 가족들에 대한 심리지원 확대, 프로그램 개발 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왔다. 

2018년부터 성폭력 피해자 통합지원기관 ‘전북해바라기아동센터’ 소장으로서 센터운영을 총괄하며 성폭력 피해아동과 보호자를 위한 직접 심리상담 및 전북대병원 연계 진료, 종사자 역량강화 교육 및 사례지도 등을 통해 범죄피해자들의 심리지원과 인권보호에 크게 기여했다. 

전주지방검찰청 의료자문위원, 광주고등법원 전주부 조정위원, 법원행정처 전문심리위원으로도 활동하며 의학자문, 분쟁조정, 전문자료 제공 등을 통해 범죄피해자들의 보호와 지원을 위해 직·간접적으로 기여하고 있다. 

양 교수는 현재 전북대병원 기획조정실장 및 비전수립위원장(JBUH 2030)을 맡고 있다. 이와 함께 홍보실장, 고객지원실장, 대회협력실장을 역임하는 등 병원의 정책과 비전을 이끄는 주요 보직을 두루 거쳐 실무적 행정능력을 겸비한 학자로 인정받고 있다. 

그는 의사들이 추천하는 불안장애 ‘명의’로 선정된 바 있으며 대한불안의학회 학술상, 한국정신분석 학술상을 수상했다.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시험 고시위원장, 신경정신의학 교과서 발행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 대한신경정신의학회 학술위원장 및 미국정신의학회 국제학술위원 등으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양종철 교수는 “전북대병원 구성원 모두 사회공헌과 상생협력을 실천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으며, 이번 수상 또한 범죄피해를 입은 분들과 가족들의 마음을 헤아려 피해자 보호와 인권 향상을 위해 헌신적인 봉사를 실천해준 관계 직원들의 성원이 모아진 결과”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