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9 (금)

  • 흐림동두천 -0.9℃
  • 구름많음강릉 4.0℃
  • 흐림서울 2.3℃
  • 구름조금대전 -1.4℃
  • 맑음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5.5℃
  • 흐림광주 3.8℃
  • 구름많음부산 6.5℃
  • 흐림고창 1.1℃
  • 구름많음제주 8.3℃
  • 흐림강화 0.5℃
  • 구름조금보은 -4.4℃
  • 구름조금금산 -3.3℃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3.2℃
  • 구름많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한방물리요법, 국민이 원한다…건보 급여 확대하라”

한방재활의학과학회, ‘한방물리요법 급여화’ 촉구

“한방물리요법 건강보험 급여 확대, 국민건강증진을 위한 당연한 조치입니다!”

한방재활의학과학회는 24일 이 같이 주장하며, 한방물리요법의 급여화를 촉구했다.

먼저 한방재활의학과학회는 “1983년 학회 창립 이래로 척추와 관절에 나타나는 근골격계 통증성 질환, 신경계 마비 질환, 비만을 비롯한 다양한 원인에 따른 체형 및 자세불균형 등을 바로 잡아 건강을 향상시키고 각종 질환을 예방하는 학술영역을 담당하는 전문학술단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에 개최되는 심평원 한방의료행위전문평가위원회에서 현재 비급여인 경근간섭저주파요법(ICT), 경피전기자극요법(TENS) 등의 한방물리요법에 대한 건강보험 급여화는 국민의 건강 증진과 의료선택권 확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무엇보다 한방재활의학과학회는 한방물리요법의 전문학회로서 한의사의 가장 보편적인 의료행위 중 하나인 한방물리요법이 건강보험 급여화 우선 적용이 필요한 한의치료법이며, 보건복지부가 실시한 ‘한방의료 실태조사’ 결과에서도 가장 시급하고 국민이 원하는 의료행위임을 강조했다.

더불어 이미 유사한 의료행위에 대해 의과 의료행위는 급여를 적용하고 있음을 근거로, 한방의료행위인 한방물리요법만 여전히 급여에서 소외돼 국민부담으로 전가되는 것은 불공평한 처사에 해당함을 지적했다.

따라서 한방재활의학과학회는 ▲경근간섭저주파요법(ICT) ▲경피전기자극요법(TENS) ▲초음파요법 ▲초단파요법 ▲극초단파요법에 대한 건강보험 급여화를 통해 국민에게 경제적 부담을 완화시키면서 양질의 의료혜택이 제공될 수 있도록 한방의료행위 전문평가위원회에서 국민의 입장에서 한방물리요법 급여화 최종확정을 내려달라고 강력히 요구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