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1 (금)

  • 구름조금동두천 25.3℃
  • 맑음강릉 29.8℃
  • 구름조금서울 26.9℃
  • 구름조금대전 28.5℃
  • 맑음대구 30.1℃
  • 맑음울산 26.9℃
  • 맑음광주 27.4℃
  • 맑음부산 25.8℃
  • 맑음고창 25.5℃
  • 맑음제주 26.4℃
  • 구름많음강화 24.5℃
  • 구름조금보은 26.5℃
  • 구름조금금산 25.9℃
  • 맑음강진군 25.7℃
  • 맑음경주시 27.9℃
  • 맑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의료기기/IT

가천대 김상효 교수, 필로폰 검사키트 ‘M-CHECK’ 개발

현장에서 즉시 검사 가능, 나노기술과 색변환 기술 적용해 확인 및 보관에 용이… 26일 출시 앞둬


마약류의 국내 유입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서 처음으로 필로폰을 현장에서 즉시 검사할 수 있는 마약 현장 검사키트가 개발됐다.

가천대 바이오나노학과 김상효 교수와 체외진단의료기기 전문기업 ㈜필메디는 필로폰(Methamphetamine)을 현장에서 즉시 검사할 수 있는 필로폰 검사키트 ‘M-CHECK’를 개발, 오는 26일 출시한다. ㈜필메디는 김교수가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BIG3 분야 중소벤처기업 혁신성장 지원사업과 가천대 창업지원단의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지원으로 대학 창업보육센터에서 창업한 스타트업이다. 

김상효 교수와 ㈜필메디는 2020년 일명 ‘데이트 성범죄 약물’로 불리는 ‘물뽕’ (GHB)을 감지해 낼 수 있는 ‘G-CHECK’를 출시한데 이어 마약 검사 두 번째 시리즈로 ‘M-CHECK’를 개발했다. ‘G-CHECK’는 세계 최대 온라인 상거래사이트 아마존 내 약물검사 카테고리에서 판매 1위를 기록할 만큼 미국에서는 인기 있는 브랜드로 자리 잡았다. 

이번에 개발된 ‘M-CHECK’는 필로폰의 주성분인 Methamphetamine을 정확하게 감지해내는 키트로 ‘G-CHECK’와 같은 명함 크기의 스티커 타입으로 개발됐다. ‘M-CHECK’는 나노기술과 색변환 기술을 적용하여 공항, 항만, 그리고 선박이나 국제 우편 등을 통한 마약의 밀거래, 밀반입 현장에서 필로폰 의심물질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는 장점 뿐 아니라 검사 후 결과 보고 및 보관이 용이하다는 점 때문에 시제품 평가에서 관계자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다. 보호필름을 제거하고 검출영역 위에 소량의 시료를 묻히면 1분경과 후 색변화로 검사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반면 현재 세관이나 경찰에서 사용 중인 필로폰 검사 키트는 소변 검사를 통해 인체 내의 필로폰 성분을 검사해 필로폰의 투약 여부를 검사하도록 개발된 키트로 이 방법은 시간이 조금만 경과해도 마약 성분이 체내에서 모두 빠져나가 투약 여부를 입증하는데 어려움이 있다. 또한 검사 키트의 구매단가가 높고 사용이 번거롭다는 점 때문에 제품 개선에 대한 요구가 지속돼 왔다.

김상효 교수는 “필로폰은 동아시아와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마약류로 코로나-19 펜데믹 이후 우리나라에서 유입량도 급증해 2021년 국내에서 가장 많이 적발된 마약”이라며 “필로폰을 비롯한 메타암페타민 계열의 신종마약류들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가운데 ‘M-CHECK’는 마약류의 현장 단속 효과를 크게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김교수와 ㈜필메디는 당장 마약 수사를 담당하는 일선 경찰과 세관, 그리고 해경의 수요가 있을 것으로 보고 올해 안으로 UN 마약위원회와 UN마약범죄사무소 등에 소개해 해외 경찰, 검찰, 세관으로 수출할 계획이며 마약 검사키트 세 번째 시리즈로 북미나 남미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마약인 코카인을 감지할 수 있는 C-CHECK를 개발, 연내 출시할 계획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