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1 (수)

  • 맑음동두천 24.6℃
  • 구름많음강릉 25.0℃
  • 구름조금서울 26.1℃
  • 구름조금대전 24.5℃
  • 구름많음대구 24.1℃
  • 구름많음울산 24.7℃
  • 구름조금광주 24.4℃
  • 흐림부산 26.6℃
  • 맑음고창 22.5℃
  • 흐림제주 27.0℃
  • 맑음강화 26.3℃
  • 구름많음보은 20.7℃
  • 맑음금산 21.3℃
  • 맑음강진군 23.7℃
  • 구름많음경주시 22.4℃
  • 흐림거제 25.3℃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광동제약, ‘광동 경옥고’ 브랜드페이지 개선

오인할 소지가 있는 내용으로 과징금 처분 이행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자사 일반의약품인 ‘광동 경옥고’의 브랜드 페이지 내용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의 과징금 처분을 받아 이를 이행한다고 20일 밝혔다. 또한 문제가 된 브랜드페이지는 즉시 개선했다고 덧붙였다.

이번 사안은 광동제약이 광동 경옥고 브랜드 페이지를 운영하면서 조선시대 승정원 문서 중 경옥고 언급 횟수 등을 인용하는 과정에서 발생했다. 

해당 사이트에서 회사측은 승정원 기록물에서 확인된 영조 관련 경옥고 검색 결과가 총 251회임을 밝히며 ‘조선시대 임금 평균수명 46세, 영조 수명 82세’, ‘조선 왕들의 건강비법 중 하나 경옥고’라는 문구를 함께 기재했다. 
 
식약처는 부분적으로는 사실이더라도 전체적으로 소비자가 경옥고의 효능을 ‘수명 연장’으로 오인할 소지가 있는 내용이 있는 점을 지적했다. 

일반의약품인 ‘광동 경옥고’에 대해 식약처가 인정한 효능효과는 육체피로, 갱년기장애, 허약체질, 병중병후 등이다. 따라서 조선시대 기록에 나온 ‘경옥고’와 현대의 ‘광동 경옥고’ 효능은 구분돼서 기재했어야 하는데 광동제약이 이를 지키지 않았다는 것이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당사는 국사편찬위원회 등 관련 근거를 기반으로 팩트를 기재했으며, 이미 광고심의를 받은 사안이기에 문제없을 것으로 판단해 브랜드 페이지를 제작했었다”며 “하지만 소비자 입장에서 오인이 우려된다는 식약처의 판단을 이의없이 받아들인다”고 설명했다. 또한 향후 유사한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표했다.

한편 광동제약은 ‘홍삼추출물과 경옥고의 항피로효능 비교 연구’ 논문이 생약학회지에 정식 출간돼 화제가 되는 등 광동 경옥고의 효능에 대한 연구 논문을 지속적으로 발표해 효과를 입증하고 있다. 

광동제약은 이밖에도 ‘경옥고의 미세먼지에 의한 폐 손상 보호효과’, ‘전통적인 한방 처방 경옥고의 면역 증강 효과’, ‘경옥고의 갱년기 증후군 개선 효과’ 등 여러 편의 경옥고 관련 논문을 발표했으며 이들은 과학논문색인(SCI) 및 유수한 과학저널에 게재됐다.
배너

관련기사

관련태그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