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09 (목)

  • 구름조금동두천 26.8℃
  • 구름많음강릉 28.1℃
  • 구름조금서울 26.5℃
  • 구름많음대전 26.9℃
  • 구름많음대구 28.4℃
  • 구름많음울산 26.7℃
  • 구름많음광주 27.3℃
  • 구름많음부산 27.1℃
  • 구름많음고창 28.3℃
  • 맑음제주 28.4℃
  • 구름많음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5.7℃
  • 구름많음금산 26.6℃
  • 흐림강진군 28.6℃
  • 구름많음경주시 28.2℃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행사


코로나19 대응 간호사 경험 ‘A~Z’까지 소개(6/30)

서울대병원 간호본부, 코로나19 속 간호시스템 미래정책 제안

서울대병원 간호본부는 오는 30일 오후 2시 코로나19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포럼은 코로나 상황을 고려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주제는 ‘서울대병원 간호부문 코로나19 환자 간호시스템 구축과 미래 정책 제안: 경증에서 위중증 환자 간호까지’이다. 최전선에서 코로나19와 맞서 싸운 서울대병원 간호본부의 실무경험과 이를 기반으로 한 통찰을 엿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심포지엄은 기조강연과 세션1, 2로 구성됐다. 기조강연은 이경이 서울대병원 간호본부장이 맡았다. 경증환자부터 위중증 환자까지 코로나19 환자의 다양한 스펙트럼을 소개할 계획이다.

세션1은 코로나19 환자 간호시스템 구축을 주제로 ▲코로나19 환자 현황 및 간호실무(김문숙 내과간호과장) ▲코로나19 환자 간호인력관리 및 향후 정책 제안(김은혜 특수간호과장) 순으로 진행된다. 코로나19를 대응하며 구축한 간호시스템 사례를 공유한다.

세션2는 패널토론으로, 다양한 보건의료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해 미래 간호정책을 논의한다. 김병관 서울대병원 진료부원장이 좌장을 맡아, 심미영 병원중환자간호사회 회장, 이상민 대한중환자의학회 기획이사, 조성현 서울대 간호대 교수, 양정석 보건복지부 간호정책과장, 신성식 중앙일보 기자가 패널로 참석한다. 국민이 기대하는 간호서비스를 위한 미래 정책 제안이 이뤄질 예정이다.  

이경이 간호본부장은 “서울대병원 간호본부의 실제적이고 구체적인 코로나19 대응 사례와 교훈을 담았다”며 “향후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국가적 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미래 간호 전략을 제안하고 논의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심포지엄은 코로나19나 간호시스템 구축과 미래 간호 정책 등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