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1 (금)

  • 흐림동두천 19.5℃
  • 구름많음강릉 25.9℃
  • 흐림서울 21.0℃
  • 흐림대전 22.5℃
  • 대구 21.1℃
  • 울산 20.4℃
  • 흐림광주 22.2℃
  • 부산 19.6℃
  • 흐림고창 22.2℃
  • 제주 21.5℃
  • 흐림강화 18.6℃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21.6℃
  • 흐림강진군 24.8℃
  • 흐림경주시 21.4℃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병원/의원


심장질환으로 쓰러진 환자, 이대서울병원 의료진이 살렸다

심정지·폐부종으로 생사기로 선 A씨 구사일생

심장질환으로 쓰러져 가족이 장기기증까지 생각하던 환자가 이대서울병원 의료진의 정성스러운 치료로 제2의 삶을 찾았다.

선천성 심장병(비후성 심근병증)을 가진 A씨(21세)는 가족력으로 두렵고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었다. 아버지가 심장질환으로 갑자기 돌아가셨고, 오빠와 동생도 심장질환으로 병원을 찾는 일이 다반사였다. 

병마는 A씨에게도 어김없이 찾아왔다. 지난 1월 말 A씨는 갑작스럽게 쓰러져 인천의 한 병원 응급실로 이송됐다. 병원에서는 심정지와 폐부종까지 발생한 A씨를 치료할 수가 없었다. 담당의사는 급하게 치료가 가능한 큰 병원을 수소문했다. 다행히 치료가 가능한 진료환경을 갖춘 이대서울병원과 연결돼 다음날 응급실로 긴급 후송됐다. 

당시 이대서울병원 신상훈  순환기내과 교수가 연락을 받고 응급실에 도착했을 때 이미 A씨는 의식이 없었고 쇼크상태라 사망에 이를 만큼 위중한 상태였다. 

신 교수는 곧바로 A씨의 심장 기능을 대신할 에크모를 장착하기로 결정했으나 시술을 도울 당직 간호사나 방사선사를 기다리기에는 시간이 너무 촉박했다. 그래서 신 교수는 응급실로 에크모 기계를 가지고 내려와 바로 기계를 장착했고, A씨는 자신의 6~9% 남은 심장기능과 에크모로 겨우 생명을 유지할 수 있었다.

과거 남편이 심장질환으로 사망했을 때처럼 의식을 잃고 기기에 의지해 간신히 숨만 쉬고 있는 A씨를 바라보던 어머니는 신 교수에게 자신의 마음이 담긴 쪽지를 내밀었다. 쪽지에는 A씨가 생일인 다음달 14일까지 깨어나지 못하면 생일에 맞춰 장기기증을 하겠다고 쓰여 있었다.

신 교수는 “A씨의 혈압과 맥박이 불안정하고 사망 가능성이 높은 상태이긴 하지만 아직은 장기기증 할 때가 아니라 생각했다”면서 “A씨 어머니께 내가 더 세심히 치료할테니 경과를 보고 회복하지 못한다면 그때 다시 생각해 보자”고 했다. 

신 교수의 노력에 보답하듯 A씨는 생과 사를 넘나드는 고비를 넘기고 이대서울병원에 입원한지 4일 만에 에크모 기계를 뗐고, 6일 만에 눈을 뜰 수 있었다.

신 교수는 “일본인인 A씨 어머니가 모든 것을 내려놓고 서툰 한국어로 ‘돌아오는 딸의 생일인 2월 14일에 장기기증을 하겠다’는 쪽지를 건넸을 때를 생각하면 아직도 마음이 아려온다”고 회상했다. 

신 교수와 함께 이대서울병원 김동혁 순환기내과 교수의 헌신적 치료도 A씨의 회복에 한몫했다. 

김 교수는 A씨의 상태가 어느 정도 회복된 지난 2월 10일 제세동기삽입(ICD) 시술을 시행했다. 

A씨는 김 교수의 정성어린 치료에 감동을 받았다. 김 교수가 여성의 몸에 큰 흉터가 남게 될 것을 걱정해 시술 후 직접 드레싱을 하면서 시술부위를 살폈기 때문이다. 그렇게 두 의료진의 각고의 노력 끝에 A씨는 극적으로 회복할 수 있었다. 

자칫 사망일이 될 수 있었던 A씨의 스물한 번째 생일은 제2의 삶을 기념하는 축일이 됐다. 심장중환자실 의료진들은 코로나19로 인해 심장중환자실을 찾지 못하는 가족을 대신해 A씨의 21번째 생일잔치를 열어줘 기쁨이 배가 됐다.

A씨 보호자와 담당 사회복지사(비영리단체 힐링에듀)는 “외래에서 건강을 회복한 A씨를 보고 신 교수님이 눈시울을 붉히셨다”며 “극진한 보살핌으로 A씨에게 제2의 인생을 선물해 주신 두 분께 받은 은혜를 잊지 않을 것이다. 이번 사례가 의사들에게 귀감이 되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김 교수는 “A씨가 심정지로 응급실에 왔을 때 응급처지가 잘된 천운에 가까운 케이스였다”며 “비후성 심근병증을 가진 환자들은 언제든 심정지가 올 수 있기 때문에 조기 발견 및 조기 치료가 제때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