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4 (화)

  • 맑음동두천 28.9℃
  • 구름많음강릉 26.1℃
  • 맑음서울 29.3℃
  • 구름많음대전 25.8℃
  • 흐림대구 24.0℃
  • 울산 21.5℃
  • 흐림광주 25.0℃
  • 부산 22.6℃
  • 흐림고창 23.9℃
  • 제주 23.9℃
  • 맑음강화 28.7℃
  • 구름많음보은 23.9℃
  • 구름많음금산 25.6℃
  • 흐림강진군 25.7℃
  • 흐림경주시 21.9℃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인사


진흥원, 해외제약전문가에 명제혁 박사 영입

“컨설팅 통해 회사의 노력에 많은 도움 되도록 노력할 것”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원장 권순만)은 지난 5월 국내외에서 넓은 경험을 축적한 글로벌 신약 개발 전문가인 명제혁 박사를 진흥원 해외제약전문가로 초빙했다고 밝혔다. 

명제혁 박사는 25년간의 해외 활동을 마친 후 2013년에 보령제약 중앙연구소장으로 글로벌 항암 혁신신약과제를 총괄해 미국 FDA임상 허가 및 글로벌 임상을 보령제약 최초로 이끌어낸 주역이다. 또한 국내 신약 카나브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복합제 개발을 통해 카나브 패밀리의 국내 연간 처방액 1000억 고지 돌파와 해외 수출 기반을 다지는 역할을 수행했다. 

명제혁 박사는 브랜다이스대 생화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미국 바이엘 신약 연구소 및 예일대에서 출발한 벤처 회사인 바이오렐릭스에 재직하며 다양한 분야의 신약 개발 업무를 했다. 특히 바이오렐릭스의 첫 번째 과학자 멤버로 영입돼 생물 총괄로 신약 개발 인프라를 구축했으며 머크와의 전략적 제휴 성공에 주도적 역할을 했다. 

이후, 바이엘 연구소에서는 항암 및 대사질환 영역의 디스커버리 연구와 병행해 밀레니엄과의 전략적 제휴 과제 중 신규 항암 타겟 및 리드 발굴을 총괄하는 얼라이언스 매니저로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

진흥원 제약바이오산업단 김용우 단장은 “코로나19 이후 국내 기업이 앞 다퉈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개발에 뛰어드는 상황 속에서 글로벌 신약 개발에 경험을 가지고 있는 명제혁 박사를 진흥원 해외제약전문가로 영입한 것은 큰 의미 있는 일”이라며 “앞으로 명제혁 박사의 전문 컨설팅이 국내 신약 개발 성공 가능성을 제고하는 데 큰 도움이 되리라 생각한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에서 컨설턴트로 새로운 발을 내딛은 명제혁 박사는 “우리나라에는 우수한 바이오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이 많다. 이러한 기업들이 성공적인 제품 상업화 및 신약 개발 성과를 이뤄내기 위해선 신약개발 초기단계에서 상품화까지 전 단계에 걸친 체계적인 전략을 가지고 글로벌 제약 시장의 문을 두드려야 한다”며 “그러한 회사의 노력에 컨설팅을 통해 많은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해외제약전문가 무료 컨설팅을 희망하는 경우 진흥원 제약 산업 정보포털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