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0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7℃
  • 구름조금강릉 29.4℃
  • 구름조금서울 29.0℃
  • 구름많음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8.9℃
  • 구름많음울산 26.7℃
  • 흐림광주 27.1℃
  • 구름많음부산 26.2℃
  • 흐림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29.4℃
  • 구름많음강화 25.1℃
  • 구름많음보은 27.3℃
  • 흐림금산 27.4℃
  • 구름많음강진군 26.9℃
  • 구름많음경주시 28.0℃
  • 흐림거제 25.8℃
기상청 제공

동정


연세암병원 김남규 교수, 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각국 의료인 대상 대장암 분야 인재 육성 앞장


연세암병원 대장항문외과 김남규 교수가 18일 코엑스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21 글로벌 헬스케어 유공포상’ 시상식에서 외국 의료인의 연수를 통한 한국 의료의 위상을 높인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메디컬코리아 글로벌 헬스케어 유공포상’은 한국 의료의 해외진출과 외국인환자 유치, 외국의료인의 국내연수 등 글로벌 헬스케어 산업 활성화에 기여한 단체나 개인에게 시상된다.

김남규 교수는 2011년부터 지금까지 총 92명의 외국 의료인을 대상으로 대장항문외과 분야 연수를 지도했다. 또 2014년부터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주관 사우디아라비아 의료인 연수사업에서 커리큘럼 개발에 참여하며, 연수 대상 의료인을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요르단, 이집트 쿠웨이트, 바레인, 오만 등 다른 중동 국가 소속 의사들 대상으로 확대하는데 기여했다. 

인도와 중국, 베트남, 필리핀, 러시아, 베네수엘라, 에콰도르, 파키스탄 등 의료 저혜택 국가 의료인 대상으로도 연수를 지도하며 전문성을 갖춘 의료 인재를 육성해 각 나라의 의료질 향상에도 노력했다. 

김 교수는 외국 의료인들의 연구 활동도 적극적으로 지원했다. 주말마다 연구에 대해 논의하며 다양한 국내 및 국제 학술대회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지금까지 연수를 받은 외국 의료인들이 일저자로 참여한 논문이 32편에 달한다. 

외국 의료진 연수뿐만 아니라 일본, 대만, 중국, 사우디아라비아, 베트남, 러시아, 인도, 등에서 초청을 받아 대장암의 로봇수술과 복강경 수술 등에 대해 강의 및 시연하며 우리나라 의술의 우수성을 알렸다.

김남규 교수는 “우리나라의 우수한 의술을 해외 의료 저혜택 국가에 전수해 많은 환자들이 질환으로 인한 고통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우리나라 의술은 이미 세계 수준이기 때문에 많은 해외 의료진들이 지금도 우리의 의술을 배우러 많이 오고 있다. 136년 전 서양 의술을 이 땅에 도입한 세브란스가 이제 거꾸로 이러한 역할을 잘해 하나님의 사랑으로 아픈 환자의 몸을 치료하는 숭고한 가치를 이어나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