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10 (수)

  • 맑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12.1℃
  • 맑음서울 12.3℃
  • 맑음대전 13.7℃
  • 맑음대구 12.5℃
  • 구름조금울산 11.7℃
  • 연무광주 14.5℃
  • 맑음부산 15.0℃
  • 맑음고창 13.8℃
  • 연무제주 12.7℃
  • 맑음강화 10.7℃
  • 맑음보은 12.4℃
  • 맑음금산 12.7℃
  • 맑음강진군 15.8℃
  • 구름많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4.3℃
기상청 제공

동정


국립암센터 왕규창 교수, 의학한림원 8대 원장 선출

“큰 틀에서 우리나라 의학과 의료의 앞날 제시”

국립암센터 왕규창 신경외과 교수가 대한민국의학한림원 제8대 원장으로 선출됐다.

왕 교수는 최근 의학한림원에서 진행된 제18차 정기총회에서 차기 원장으로 공식 선출됐다. 임기는 2022년 2월 1일부터 2025년 1월 31일까지로 향후 3년간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을 이끌 예정이다.

소아신경외과 권위자인 왕규창 신임 차기 원장은 1979년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박사학위를 받았다. 서울대학교병원에 32년간 재직하면서 서울대병원 교육연구부장, 서울의대 학장, 한국의과대학장협의회 회장, 국제소아신경외과학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현재는 국립암센터 신경외과 촉탁의로 재직 중이다.

왕규창 차기 원장은 “의학한림원의 차기 원장으로서 이해관계를 벗어나 보다 큰 틀에서 우리나라 의학과 의료의 앞날을 제시하고, 여러 갈등의 해소에 기여하겠다”며 “의학계와 의료계의 과거를 돌아보고 성찰하는 데에 역할을 다 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왕 차기 원장은 취임까지 향후 1년간 현 임태환 원장과 업무를 같이 하며 의학한림원의 안정적 운영을 위해 함께 노력할 예정이다.
 
한편, 2004년 설립된 대한민국의학한림원은 기초 및 임상 분야를 포함한 의학 분야의 최고 석학을 구성원으로 선출해 한국 의학의 지속적인 진흥 창달과 선진화를 선도함으로써 의학발전과 국민 건강증진에 이바지한 단체이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