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02 (토)

  • 맑음동두천 -8.4℃
  • 맑음강릉 -4.6℃
  • 맑음서울 -6.6℃
  • 박무대전 -4.9℃
  • 구름많음대구 -2.3℃
  • 구름많음울산 -1.1℃
  • 구름많음광주 0.0℃
  • 구름많음부산 0.8℃
  • 구름많음고창 -1.2℃
  • 흐림제주 6.7℃
  • 맑음강화 -9.5℃
  • 맑음보은 -9.6℃
  • 구름많음금산 -3.7℃
  • 구름많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5.3℃
  • 구름많음거제 1.1℃
기상청 제공

최신연구진전


황호식 교수, ‘시각장애인용 길안내 시스템’ 특허 등록

인공지능 실시간 분석, 장애상황 음성으로 전달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병원 안과 황호식 교수가 최근 ‘시각장애인용 길안내 시스템 및 그 방법’으로 특허를 출원, 승인되어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

시각장애인용 길안내 시스템은 이렇다. 시각장애인이 카메라, 헤드폰, 마이크가 장착된 특수 안경을 착용한다. 카메라는 전방을 촬영해 스마트폰을 통해 영상을 서버에 전송한다. 시각장애인은 마이크를 통해 음성으로 목적지까지의 길안내를 요청한다. 그러면 서버에서는 길안내 요청에 따라 스마트폰의 GPS를 기반한 현재 위치로부터 목적지까지 최적의 경로를 탐색해 헤드폰을 통해 음성으로 길안내를 제공한다. 

특히 이 시스템은 카메라로 얻은 정보를 인공지능으로 실시간 분석해 도로, 사람, 차, 계단 등 각종 장애상황을 음성으로 알려준다. 또한 도로표지판, 버스 노선도 및 번호 등 길안내 정보를 음성으로 제공한다. 그동안 시각장애인은 길을 찾아갈 때 시각장애인용 지팡이, 안내견 또는 다른 사람의 도움이 필요했는데 이번 발명이 실용화되면 보다 독립적인 이동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황 교수는 “시각장애인들이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이동에 본 시스템이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향후 국내 스마트폰 제조사들과 협력하여 상품화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