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구름많음동두천 15.9℃
  • 구름많음강릉 25.3℃
  • 흐림서울 16.5℃
  • 맑음대전 18.1℃
  • 맑음대구 22.3℃
  • 구름조금울산 23.4℃
  • 맑음광주 17.5℃
  • 구름많음부산 22.3℃
  • 구름조금고창 17.6℃
  • 맑음제주 19.9℃
  • 구름많음강화 15.1℃
  • 구름많음보은 16.7℃
  • 맑음금산 16.5℃
  • 맑음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23.0℃
  • 구름조금거제 20.5℃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대웅제약 진통제 ‘이지엔6’, 매출 140% 성장

이소프로필안티피린의 유해성 논란 속 ‘이지엔6’ 선호도 급증


대웅제약은 ‘이지엔6’ (ezn6)가 출시이래 최고 성장률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이지엔6’는 지난 12월 전월 대비 140% 성장하는 등 비약적으로 성장, 불황 속 효자상품으로 떠오르고 있다. 특히 진통제 시장에 이렇다할 제품이 없었던 대웅제약은 연간 850억원의 시장에 공격적으로 재진입할 계획이다.

대웅제약 ‘이지엔6’는 지난 12월 전월 대비 2.4배 성장하는 등 판매실적이 급증하고 있다. 7일까지 매출액도 전월 매출액을 상회할 정도로 약사, 소비자들로부터 선호도가 높아지는 추세. 판매가 급증하자 물량 부족상태까지 벌어지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대웅제약측은 ‘이지엔6’의 매출액 급증은 최근 IPA 위험성 논란에 대한 문제가 제기되자 소비자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는 상황을 반증하는 것이라고 지적한다. 이에 따라 IPA 성분이 포함되지 않은 제품들이 시장에서 선호도가 높아지며 반사이익을 보고 있다고 분석했다.

앞서 건강사회를 위한 약사회는 진통제 시장에서 원료로 사용되는 이소프로필안티피린(Isopropylantipyrin:IPA) 에 대해 위험성을 제기했다. IPA 성분은 혈액질환 및 의식장애를 비롯 혼수, 기면, 경련 및 알레르기 반응 등을 일으킬 수 있다는 점에서 현재 미국 등에서는 판매가 금지된 성분이다.
홍성광 약사에 따르면 “최근 소비자들이 이소프로필안티피린에 대한 불안감으로 많은 문의를 하고 있다”며 “이소프로필안티피린이 들어 있지 않은 제품을 크게 선호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대웅제약은 ‘이지엔6’의 추가 생산에 돌입했으며 올 해 목표치를 상향 조정했다. 또 IPA 성분이 들어있지 않다는 점과 함께 이부프로펜 성분의 안전성에 대해 적극적으로 알려나갈 계획이다.

대웅제약 마케팅팀 주희석 부장은 “올 해 목표액을 지난 해 보다 300% 성장한 수치로 상향 조정했다”며 “이지엔6가 진통제 시장에서 한층 더 도약할 수 있도록 마케팅•홍보 활동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