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6 (월)

  • 맑음동두천 -2.8℃
  • 흐림강릉 4.9℃
  • 맑음서울 0.5℃
  • 맑음대전 -2.2℃
  • 맑음대구 -2.3℃
  • 맑음울산 1.1℃
  • 맑음광주 0.3℃
  • 맑음부산 4.1℃
  • 맑음고창 -3.4℃
  • 구름많음제주 5.0℃
  • 맑음강화 -3.1℃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5.7℃
  • 맑음강진군 -3.3℃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0.5℃
기상청 제공

동정

순천향대 부천병원 이상욱 교수, ‘초거대 신장암’ 치료

경인지역 최초 로봇수술로 21cm 초거대 신장암 치료 성공해

순천향대 부천병원 비뇨의학과 이상욱 교수가 최근 경인 지역 최초로 로봇수술로 21cm에 달하는 ‘초거대 신장암’을 제거하는 데 성공했다.

크기가 큰 신장암을 로봇으로 제거하려면 신장에 대한 해부학적 특징은 물론 로봇수술기에 대한 깊은 이해와 경험, 숙련된 술기가 바탕이 되어야 한다. 

지금까지 로봇수술로 제거 가능한 신장암의 크기는 최대 15cm로 알려졌지만, 최근 이상욱 교수는 환자 홍 씨(여, 59세)의 왼쪽 신장에 생긴 21cm 종양을 로봇수술로 완전히 제거하는 데 성공했다. 

경인 지역 의료진 중 로봇수술로 21cm 크기의 신장암 제거에 성공한 의료진은 이상욱 교수가 유일하다.

신장은 수술 시 출혈 위험이 큰 장기이다. 심장이 내보내는 혈액 25%가 신장을 지나고, 신장 혈관이 복잡하게 얽혀있기 때문이다. 로봇을 이용한 신장암 수술은 기존의 개복 또는 복강경 수술보다 수술 시 출혈과 합병증을 최소화할 수 있으며, 수술 후 통증이 적어 진통제 사용량을 대폭 줄일 수 있다.

이상욱 교수는 ”로봇수술은 최대 15배까지 확대되는 입체적인 시야와 360도 회전하는 로봇팔로 더 정교한 수술이 가능해, 수술 시 다른 장기 손상을 최소화할 수 있으며 회복이 빠른 것이 큰 장점“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육안으로 보이는 상처도 0.8cm 정도로 작아 수술 흉터에 민감한 여성들의 만족도가 높다“라며 ”이번 ‘로봇수술을 통한 초거대 신장암 치료 성공사례’가 기존 수술법을 망설이는 환자들에게 좋은 치료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상욱 교수는 로봇수술로 2020년 평균보다 8배 이상 큰 거대 전립선암을, 2021년 고령의 환자에게 생긴 희귀 거대 요막관암을 치료하는 데 성공했으며, 최근 로봇수술을 이용해 초고령 환자의 신장암·요관암을 동시에 치료한 성과를 SCI(E)급 국제학술지(World Journal of Clinical Cases)에 게재하는 등 고난도 로봇수술 분야에서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