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5.6℃
  • 흐림강릉 27.4℃
  • 서울 26.0℃
  • 대전 27.7℃
  • 흐림대구 28.2℃
  • 흐림울산 28.2℃
  • 구름많음광주 27.2℃
  • 구름많음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7.7℃
  • 맑음제주 28.4℃
  • 흐림강화 26.1℃
  • 흐림보은 26.0℃
  • 흐림금산 27.6℃
  • 구름조금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8.3℃
  • 구름많음거제 27.3℃
기상청 제공

동정

광동제약, 대한민국 패키징 대전 ‘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 수상

손쉬운 개봉, 오염방지 및 유통부터 사용까지 효율성 제고

광동제약(대표이사 최성원)은 제16회 대한민국 패키징 대전에서 ‘슬라이드 디스플레이 포장박스(이하 슬라이드 박스)’로 ‘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대한민국 패키징 대전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패키징기술센터가 주관하는 행사로, 혁신적인 패키징 기법을 고안한 업체에 시상함으로써 산업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목적으로 2007년부터 개최돼 올해 16회를 맞았다.

이번에 광동제약이 수상한 패키지 디자인 작품인 슬라이드 박스는 2피스 결합형 종이케이스(지기구조 방식)로 광동제약이 최초 개발했다. 

슬라이드 박스는 유통 시 안정성과 사용성 항목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 절취선 방식의 기존 케이스에 비해 유통과정에서 제품이 파손돼 개봉되는 사례를 줄일 수 있고, 소비자 측면에서도 개봉방법이 간편해 실용성이 우수하다는 평이다.

또 종이로 제작돼 자원 순환을 위한 분리배출이 가능하고 빈 박스에 다른 제품을 넣어 진열하거나 볼펜꽂이 등으로 재활용할 수 있어 환경 친화적인 디자인이라는 점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광동제약은 지난해 11월 해당 디자인의 구조 제작기술 특허 등록을 완료했다. 현재 판매되고 있는 ‘광동 헛개파워 찐한포’, ‘광동 비타500 스틱젤리’ 등 스틱포 제품을 해당 디자인으로 생산하고 있으며 추후 적용을 확대할 계획이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그동안 광동제약은 디자인혁신실을 운영하며 소비자와 환경을 위한 지속가능한 디자인을 고민해왔다”며 “앞으로도 혁신적인 디자인 경영을 계속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