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28 (월)

  • -동두천 29.2℃
  • -강릉 19.7℃
  • 맑음서울 27.7℃
  • 맑음대전 28.2℃
  • 구름많음대구 26.7℃
  • 구름많음울산 21.4℃
  • 구름많음광주 26.8℃
  • 부산 18.9℃
  • -고창 27.1℃
  • 박무제주 19.0℃
  • -강화 23.8℃
  • -보은 27.6℃
  • -금산 27.6℃
  • -강진군 19.6℃
  • -경주시 24.7℃
  • -거제 19.8℃
기상청 제공

Pharma Focus

전체기사 보기

포토뉴스




학교내 홍역발생, 전파 확산 차단 조치 강화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와 서울시는 “최근 한림연예 예술학교에서 3명의 홍역 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전파 확산 차단을 위한 조치를 강화한다.”고 28일 밝혔다. 그러면서 질병관리본부는 의료기관은 발열, 발진이 동반된 증상자를 진료 시 홍역이 의심되는 경우 격리치료 및 관할 보건소에 즉시 신고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해당 학교에서는 5월8일 첫 의심환자 신고 이후, 총 6명의 의심환자가 발생하였으며, 이중 현재(5.27.)까지 총 3명이 확진됐다. 홍역 추가 전파를 조기에 차단하기 위해, 27일 전문가 자문 및 관련 기관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환자·의심환자 및 접촉자 관리를 강화하고, 해당 학교 학생 및 교직원 중에서 홍역 예방접종력(2회)이 확인되지 않은 사람(80명)을 대상으로 임시 예방접종을 시행할 계획이다. 질병관리본부와 서울시는 지역사회 내 홍역 확산을 최소화하기 위해, 관할 보건소 및 학교와 신속대응 체계를 구축하고 환자감시와 역학조사를 강화하면서 의심증상자 등교 중지 등의 조치를 시행해 왔고, 합동 심층 역학조사를 실시 중에 있다. 학교는 홍역 의심환자에 대한 등교 중지를 실시하고, 학부모들에게 가정통신문을 발송해 자녀가 홍역의심 진단을 받은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