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8 (토)

  • 맑음동두천 2.5℃
  • 흐림강릉 5.8℃
  • 연무서울 2.3℃
  • 맑음대전 4.1℃
  • 흐림대구 5.5℃
  • 울산 3.8℃
  • 맑음광주 5.9℃
  • 구름많음부산 6.7℃
  • 맑음고창 5.2℃
  • 구름조금제주 7.7℃
  • 맑음강화 3.2℃
  • 맑음보은 3.1℃
  • 맑음금산 3.8℃
  • 맑음강진군 6.6℃
  • 구름많음경주시 5.4℃
  • 흐림거제 6.5℃
기상청 제공

Pharma Focus

전체기사 보기

포토뉴스


대웅제약, 차별화와 글로벌 오픈콜라보레이션의 고도화전략 제시
대웅제약이 공개한 올해의 핵심전략은 차별화와 글로벌 오픈콜라보레이션의 고도화이다.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은 15일오후(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서 전승호 대표가 글로벌 사업전략과 신약 개발 현황을 제시했다고 밝혔다. 올해대웅제약의 R&D 성과로 가장 눈에 띄는 ‘펙수프라잔(Fexuprazan)’의글로벌 개발 로드맵을 공개했다. 펙수프라잔은 지난 해 국내 임상 3상시험이 완료돼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에 품목허가가 신청된 상태로, 올해 그 성과가 가시화될 전망이다. 2020년에는 미국과 중국에서 임상시험에 진입하고, 향후 약 40조원의 전 세계 시장에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또한대웅제약이 역량을 집중하고 있는 희귀 난치성 질환 치료제 개발 현황도 밝혔다.대웅제약은2020년 자가면역질환치료제‘DWP212525’의 임상1상 진입을 위해 준비 중이며,현재 특발성 폐섬유증 치료제‘DWN12088’의 임상1상이 호주에서 진행되고 있다.또한 대웅제약과 한올바이오파마가 공동 개발 중인 안구건조증 치료 신약‘HL036’의 미국 임상 진행 현황을 발표했다. 대웅제약은연구개발 전체 프로세스에서대웅제약의 기술력과 글로벌 파트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