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흐림동두천 11.8℃
  • 흐림강릉 14.5℃
  • 흐림서울 14.1℃
  • 흐림대전 15.1℃
  • 흐림대구 17.3℃
  • 흐림울산 15.8℃
  • 흐림광주 15.7℃
  • 부산 17.2℃
  • 흐림고창 14.3℃
  • 제주 17.3℃
  • 흐림강화 12.5℃
  • 흐림보은 14.5℃
  • 흐림금산 13.9℃
  • 흐림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5.5℃
  • 흐림거제 16.1℃
기상청 제공

동정

보라매병원 남기웅 교수,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 신진학술연구비 수혜자 선정

‘대동맥 질환으로 인한 허혈성 뇌졸중의 예후에 대해 중성지방과 중성지방 관련 지수가 미치는 영향’ 연구

서울대학교병원운영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원장 정승용) 신경과 남기웅 교수가 최근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로부터 2022년도 신진학술연구비 수혜자로 선정됐다.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는 젊은 의학자의 기초 및 임상 연구 진흥을 목적으로 매년 우수한 연구계획서를 제출한 의학자를 선정하고, 해당 연구가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학술연구비를 지원해오고 있다.

이번 선정과정에서 남기웅 교수는 ‘대동맥 질환으로 인한 허혈성 뇌졸중의 예후에 중성지방과 중성지방 관련 지수가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의 연구 가치를 인정받아 신진학술연구비 수혜자로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남기웅 교수는 오는 9월 16일 개최 예정인 ‘2022년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 추계학술대회(ICoLA2022)’ 시상식에서 신진학술연구비 1,000만원을 수여받게 됐다.

남기웅 교수는 “이번 연구과제의 중요성과 우수성을 대외적으로 인정받게 되어 매우 기쁜 마음이다”라며, “앞으로도 이상지질혈증과 동맥경화증에 대한 다양한 연구를 적극 수행해나가며 학회의 발전과 국민의 건강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남기웅 교수는 서울의대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받아 현재 보라매병원 신경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또한, 한국지질·동맥경화학회, 대한신경과학회, 대한뇌졸중학회, 대한신경초음파학회 등의 정회원으로 활동하며 활발한 학술활동을 펼치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