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맑음동두천 -9.8℃
  • 맑음강릉 -4.3℃
  • 맑음서울 -7.3℃
  • 구름많음대전 -5.5℃
  • 구름조금대구 -2.4℃
  • 흐림울산 -1.8℃
  • 구름많음광주 -1.4℃
  • 흐림부산 -0.8℃
  • 구름많음고창 -3.1℃
  • 흐림제주 6.6℃
  • 맑음강화 -8.9℃
  • 맑음보은 -8.7℃
  • 흐림금산 -6.9℃
  • 흐림강진군 -0.5℃
  • 구름많음경주시 -2.0℃
  • 흐림거제 0.7℃
기상청 제공

동정

은평성모병원 황정기 교수, 복지부장관 표창

장기기증문화 확산 공로 인정 받아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병원장 최승혜) 혈관이식외과 황정기 교수가 제50회 보건의 날 기념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황정기 교수는 은평성모병원 ‘김수환 추기경 기념’ 장기이식병원장으로 재직하며 장기기증 문화 확산과 인식 개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황 교수가 이끌고 있는 ‘김수환 추기경 기념’ 장기이식병원은 장기기증에 대한 대중의 인식을 개선하고 기증 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매년 11월 뇌사 장기기증자의 가족들을 초청해 기증자가 남긴 사랑을 기억하는 위령미사를 봉헌하고, 장기이식병원 내 기증자의 이름과 기증 내용 등을 기록한 ‘기억의 벽’(Wall of Remembrance)을 조성해 위대한 사랑이 많은 사람들의 마음에 남도록 알리는 중이다. 

또, 뇌사 기증자 예우 프로그램을 마련해 장기기증 수술 전 병원의 성직자와 수도자, 의료진들이 숭고한 생명 나눔에 대한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기도를 올리고, 기증이 진행되는 모든 과정에 장기이식 코디네이터가 동행하며 수술 후 장례식장까지 최고의 예우를 갖추고 있다.

황정기 교수는 “장기기증은 다른 사람의 이야기가 아니라, 나와 내 가족이 겪을 수도 있는 일이기에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지지가 필요하다”며 “새로운 생명을 위해 사랑의 꽃씨를 뿌리고 떠나신 기증자들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모든 순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