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7 (수)

  • 맑음동두천 7.8℃
  • 맑음강릉 12.7℃
  • 맑음서울 10.0℃
  • 맑음대전 8.7℃
  • 맑음대구 12.7℃
  • 맑음울산 13.6℃
  • 박무광주 8.8℃
  • 맑음부산 14.5℃
  • 맑음고창 6.3℃
  • 구름조금제주 14.8℃
  • 맑음강화 8.9℃
  • 맑음보은 6.3℃
  • 맑음금산 6.1℃
  • 맑음강진군 11.7℃
  • 맑음경주시 12.4℃
  • 맑음거제 14.7℃
기상청 제공

제약/유통


GC녹십자지놈, 검사 시설 확장 및 데이터센터 구축

업무 동선 최적화로 검사 품질∙효율성 제고


GC녹십자지놈(대표 기창석)은 유전체 분석 역량 강화를 위해 유전체 검사 시설 확장 및 자체 데이터센터 구축을 단행했다고 7일 밝혔다.

먼저 유전체 검사 시설 확장은 향후 검사량 증가에 대비한 것으로, 업무 동선을 최적화해 검사 품질과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진행됐다. 이번 확장으로 GC녹십자지놈은 유전체연구소, PCR실, 자동화장비실, 분석장비실, 핵산추출실, 검체보관실 등으로 구성된 검사 공간을 기존 125평에서 199평으로 대폭 확대해, 연구소 사무 공간을 포함하면 총 350평으로 공간을 확장했다.

GC녹십자지놈은 대용량 시퀀서(Sequencer) 등 추가 장비 도입 및 NGS 검사 자동화 설비 확충을 위한 장비실을 확장하여 대량의 검사결과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공간 분리 강화를 통해 검사실 내부 공기 순환을 통제함으로써 증폭 산물로 인한 오염을 근본적으로 차단했으며, 실별 온도유지 장치를 보강해 보다 안정적인 실험 환경을 구축했다. 

이와 더불어 검사 시설 외 공간효율 증대를 위해 자재창고, 문서보관실을 확충하고 소프트웨어 GMP 인증을 위한 소프트웨어 개발실을 신규 설치했다.

이와 더불어 GC녹십자지놈은 유전체 분석 시장 성장세에 맞춰 자체 데이터센터를 구축함으로써 스토리지 인프라를 고도화해 유전체 분석 역량을 한층 강화했다.

기창석 GC녹십자지놈 대표는 “이번 검사 시설 확장과 데이터센터 구축으로 유전체 분석 시설과 체계가 한층 업그레이드 되어 보다 양질의 검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시설적인 확장과 더불어 검사실의 엄격한 관리와 최신 장비 도입을 통해 유전체 분석 및 진단검사 품질을 높이고, 늘어나고 있는 검사 의뢰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GC녹십자지놈은 2013년 설립된 임상유전체 분석 전문 기업으로 차세대 염기서열분석기 등 최첨단 장비를 통해 한층 단축된 검사기간과 합리적인 검사비용으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기업부설연구소로 인정받은 유전체연구소의 활발한 연구개발활동을 기반으로 시장의 요구에 맞는 신규검사항목을 개발하여 적시에 출시하고, 국가과제 등 다양한 연구 프로젝트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배너

관련태그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