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8 (목)

  • 흐림동두천 -2.8℃
  • 구름많음강릉 2.0℃
  • 구름많음서울 -0.4℃
  • 흐림대전 -0.7℃
  • 흐림대구 1.1℃
  • 구름많음울산 2.1℃
  • 흐림광주 2.2℃
  • 구름많음부산 4.5℃
  • 구름많음고창 -1.2℃
  • 구름조금제주 6.3℃
  • 흐림강화 -2.5℃
  • 흐림보은 -3.1℃
  • 흐림금산 -2.6℃
  • 흐림강진군 -1.0℃
  • 흐림경주시 -0.7℃
  • 구름많음거제 2.1℃
기상청 제공

동정


최영균 해운대백병원장, 응급의료 유공 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코로나19 위기상황 속 지역보건의료 향상 기여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 최영균 원장이 최근 응급의료 업무에 대한 투철한 사명감과 헌신적인 봉사정신으로 응급의료체계 발전에 기여한 공으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코로나19로 인해 표창장 수여식은 생략하며, 부산시에서 보건복지부 표창장 수령 후 비대면(우편)으로 전달받아 27일 오전 병원 자체적으로 수여식을 가졌다.

보건복지부는 매년 우리나라의 응급의료 발전을 위하여 헌신한 응급의료분야 전문 종사자, 시·도 공무원 및 응급의료업무 관련 단체 등을 대상으로 유공자(단체)를 발굴해 포상하고 있으며, 금년에는 코로나19 관련 응급의료 분야 대응에 기여한 대상자를 우선적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해운대백병원은 보건복지부가 실시한 ‘2020년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최우수등급인 A등급 기관으로 평가받은 바 있으며, 작년부터 이어진 코로나19 위기상황에서 중증응급진료센터, 선별진료소, 국민안심병원, 호흡기질환 안심진료소, 음압격리병상 운영 등 적극적으로 대응해 지역의 보건의료 향상에 기여했다. 

또한 워킹스루 검체체취 시스템, 키오스크 문진 시스템 등을 선제적으로 도입해 현재까지도 코로나19의 감염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최영균 원장은 “이번 표창은 해운대백병원 직원들 모두가 코로나19 방역의 최전방에서 지역민들의 건강과 안녕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지역의 질병예방과 건강증진을 위해 더 많은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