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29 (화)

  • 흐림동두천 -3.6℃
  • 흐림강릉 3.9℃
  • 흐림서울 -3.6℃
  • 대전 -0.4℃
  • 대구 2.3℃
  • 울산 4.1℃
  • 광주 0.3℃
  • 부산 6.2℃
  • 흐림고창 -0.5℃
  • 제주 5.5℃
  • 흐림강화 -5.3℃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0.8℃
  • 흐림강진군 1.2℃
  • 흐림경주시 2.9℃
  • 흐림거제 5.1℃
기상청 제공

건강/웰빙


출시 6개월만에 매출 100억 돌파한 GC녹십자 제품은?

유해균보다 유익균이 많은 상태로 장내환경 조성해

GC녹십자(대표 허은철)가 ‘GC녹십자 마이크로바이옴 포스트바이오틱스’ 출시 6개월만에 매출 100억원을 돌파했다고 13일 밝혔다.

‘GC녹십자 마이크로바이옴 포스트바이오틱스’는 차세대 유산균으로 불리는 ‘포스트바이오틱스’ 3종이 포함된 장 건강기능식품이다.

회사 측은 제품의 우수한 성능과 함께 TV홈쇼핑을 통한 마케팅 활동이 이 같은 성과를 이끌었다고 설명했으며, 실제로 최근 진행한 CJ홈쇼핑 방송에서도 매진을 기록하는 등 소비자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제품 핵심성분인 포스트바이오틱스는 유산균이 생성해내는 최종 대사물질로, 장내 환경을 유해균보다 유익균이 많은 건강한 상태로 조성해준다. 또한, 장 건강 개선효과 이외에도 항산화, 면연력 향상, 다이어트 등 다양한 건강관리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이와 함께, 이 제품에는 세계적인 유산균 전문 기업 ‘다니스코’의 특허받은 유산균 등 프로바이오틱스 7종, 프로바이오틱스의 먹이가 되는 프리바이오틱스, 면역기능에 도움을 주는 아연 등도 함유되어 있는 것이 특징이다.

김진웅 GC녹십자 브랜드매니저는 “향후 유통망의 확장 등 소비자에게 직접 다가가는 중장기 전략을 계획 중”이라며 “포스트바이오틱스 대표 주자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관련태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