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07 (화)

  • -동두천 5.5℃
  • -강릉 7.2℃
  • 서울 6.7℃
  • 대전 8.2℃
  • 대구 5.9℃
  • 울산 11.5℃
  • 광주 16.2℃
  • 부산 16.1℃
  • -고창 16.8℃
  • 구름많음제주 23.1℃
  • -강화 6.0℃
  • -보은 8.3℃
  • -금산 7.6℃
  • -강진군 16.6℃
  • -경주시 9.1℃
  • -거제 17.0℃
기상청 제공

동정


전북대병원, 가족친화인증기관 재인증

국립대병원 최초 선정…일과 가정 양립 지원 노력 가족친화적 직장문화 모범 운영



전북대학교병원(병원장 조남천)이 최근 여성가족부로부터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가족친화인증기관’으로 재인증됐다고 7일 밝혔다. 
 
가족친화인증제도는 일과 가정 양립지원을 위해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고 가족친화적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하는 기업·기관에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다. 

전북대병원은 2016년 11월 국립대병원 최초로 가족친화인증기관으로 선정됐으며 이번 재인증으로 오는 2021년까지 앞으로 2년 동안 가족친화기관 브랜드를 유지하게 됐다.

전북대병원은 이번 평가에서 자녀출산 및 양육지원, 가족친화 직장문화 조성을 위한 제도 및 복지혜택을 제공한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전북대병원에서는  매수 수요일을 ‘가정사랑의 날’로 지정하고 정시 퇴근 문화 정책 및 야근문화를 개선하는 등 가족친화 환경 조성을 위해 건강하고 행복한 일터 만들기에 역량을 집중하고 일과 가정생활을 조화롭게 병행할 수 있는 직장문화 조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조남천 병원장은 “직원들을 위한 근무환경 개선과 다양한 복지제도를 통해 가족친화적인 직장문화를 조성하고 직원들이 일과 가정에서 균형을 이룰 수 있도록 가족친화 시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것”이라며 “직원들의 사기를 진작함으로써 시민과 함께하는 행복한 병원을 만드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