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8 (화)

  • 맑음동두천 18.4℃
  • 구름많음강릉 21.7℃
  • 맑음서울 18.1℃
  • 구름많음대전 20.2℃
  • 구름많음대구 20.7℃
  • 구름조금울산 20.5℃
  • 구름조금광주 21.6℃
  • 구름많음부산 20.9℃
  • 구름많음고창 20.3℃
  • 구름많음제주 22.3℃
  • 맑음강화 18.3℃
  • 구름많음보은 19.7℃
  • 구름많음금산 20.4℃
  • 구름많음강진군 21.2℃
  • 구름조금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동정


울산대병원 환경보건센터, 알레르기 질환 예방·관리 공개강좌 개최

피부과·호흡기내과 전문의 알레르기 질환 예방·관리 교육 시행



울산대학교병원(병원장 정융기)은 “본원 환경보건센터가 7일과 8일 양일에 걸쳐 오전 10시부터 11시 30분까지 울산대학교병원 응급의료센터 4층 세미나실에서 알레르기 질환자 및 가족 등 160여 명을 대상으로 ‘알레르기 질환 예방·관리 공개강좌’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건강강좌는 알레르기 질환자 및 가족 등에게 질병 예방과 관리에 도움을 주기 위해 시행됐다. 강의는 울산대학교병원 호흡기내과 이태훈 교수의 ‘천식 길라잡이Q&A’와 피부과 서호석 교수의 ‘아토피피부염’이라는 주제로 진행되었고, 이후 참가자들의 궁금증을 해결해 주는 시간을 가졌다.

울산대학교병원 환경보건센터 김양호 센터장은 “울산지역은 산업 수도에 동반되는 환경오염에 대한 위험성이 높아 알레르기비염, 아토피피부염, 천식 등 알레르기 질환에 취약하다”며 “환경보건센터는 지역시민들의 환경성 질환에 대한 정확한 인식과 예방·관리에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환경부 지정 울산대학교병원 환경보건센터는 2009년부터 울산지역의 아토피질환 유병을 모니터링하고 환경요인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또한 지역 내 유관기관과 협약을 맺고 환경보건 이동학교, 아토피질환 자연체험캠프, 환경보건교실 등 아토피 질환과 관련된 다양한 교육·홍보 활동을 펼치고 있다. 
배너

배너